The Korea Herald

ssg
소아쌤

바지 깜빡한 女, ‘밑을 확인하라 전해라~’

By 석지현

Published : Dec. 9, 2015 - 10:35

    • Link copied

바지를 안 입고 외출한 듯한 사람의 모습이 목격돼 인터넷에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패신저셰이밍(Passenger Shaming)이라는 페이스북의 한 페이지에는 여성으로 추정되는 호텔 투숙객이 하반신을 노출한 상태로 로비에 나와있는 사진이 올라왔다. 



이 사진을 본 일부 네티즌들은 그녀의 발목 부분을 보면 다리 부분과 미세한 차이가 있는 것을 알 수 있다며 해당 여성은 “누드 레깅스를 입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러한 주장과 맞서 한 네티즌은 “자세히 보면 다리에 털도 보인다”며 노출임을 주장했다.

(kh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