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피터빈트

저스틴 비버, 첫 내한공연

39개국에서 열리는 ‘빌리브 월드 투어'의 일환

By 최정민

Published : July 8, 2013 - 11:02

    • Link copied

캐나다 가수 저스틴 비버. (저스틴 비버) 캐나다 가수 저스틴 비버. (저스틴 비버)


유투브를 통해 스타가 된 캐나다 출신 십대 팝 스타 저스틴 비버(19)가 오는 10월 10일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첫 내한공연을 연다.

본 공연은  비버가 지난해부터 영국, 두바이, 독일, 터키 등 전 세계 39개국에서 펼치는 ‘빌리브 월드 투어(BELIEVE WORLD TOUR)’의 일환이다. 비버는 이번 월드 투어를 통해 39개국에서 151회의 공연을 펼쳐 180만명의 관객 을 만날 계획이다.

비버는 2008년에 미국인 매니저인 스쿠터 브라운에 의해 가수가 되었다. 브라운은 싸이의 미국 활동을 진두지휘하는 매니저로도 잘 알려져 있다.

브라운은 유투브에서 비버의 영상을 보고 그와 계약을 맺었다. 일년 뒤 2010년, 비버는 15살에 1집 ‘마이 월드 2.0(My World 2.0)’으로 데뷔한 이래 ‘베이 비(Baby)’, ‘보이프렌드(Boyfriend)’ 등의 히트곡을 배출하며 모든 앨범을 빌보드 1 위에 올려놓았다.

비버의 첫 싱글 앨범에 수록된 “베이비"의 뮤직비디오는 지난 11월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기록을 깨기 전까지 가장 많이 시청된 영상이다. “베이비"는 지금까지 8억 7천만번 이상 재생되었다.

그는 데뷔 이후 올해 발매된 [Believe Acoustic]까지 3개의 정규앨범을 발표했다. 4년 연속 빌보드 앨범차트 1위를 석권한 그는 19세가 되기도 전에 벌써 5회의 빌보드 1위를 차지했다. 특히 1963년 스티비 원더 이후 가장 어린 나이에 데뷔앨범을 정상에 등극시킨 가수로 기록되는 등 팝 역사를 다시 쓰고 있다.

티켓 가격은 9만9천-13만2천원이며, 예매는 오는 9일 정오부터 인터파크를 통해 할 수 있다. 


<관련 영문 기사>

Bieber to hit Korean stage for first time
Teen pop sensation to perform in Seoul as part of 39-country world tour

Canadian teenage pop star Justin Bieber, 19, who rose to superstardom after being discovered on YouTube, will be making his way to Korea for his first local concert on Oct. 10 at Seoul Olympic Park’s Gymnastics Stadium.

The concert is part of the young singer’s “Believe World Tour” taking him to 39 different countries including the United Kingdom, Dubai, Germany and Turkey. Bieber is scheduled to perform 151 shows and attract around 1.8 million fans during his world tour.

Bieber was first discovered in 2008 by the American talent manger Scooter Braun, who is also responsible for much of Korean rap star Psy’s international fame after his signing with the manager last year.

Braun reportedly discovered one of Bieber’s videos on YouTube and signed the budding star. A year later, Bieber, who was only 15 at the time, released his debut seven-track EP titled “My World,” which went certified platinum in the Untied States.

The official music video of Bieber’s first hit single “Baby” held the record as the most watched video on YouTube for more than two years before being dethroned by Psy’s mega hit “Gangnam Style” last November. “Baby” currently has more than 870 million views on YouTube.

Since his debut, Bieber has released three full-studio albums, including his most recent album “Believe” last month. “Believe” debuted at the No. 1 spot on the U.S. Billboard 200 music chart and recorded record sales of around 374,000 copies in its first week, giving the artist yet another certified platinum album.

In his short career, Bieber has racked up more than 80 music award wins, including 10 Billboard music awards and seven American Music Awards, as well as more than 160 nominations. This year, he was named by Forbes magazine as the third-most powerful celebrity in the world.

Tickets for Bieber’s first solo concert in Seoul will go on sale starting at noon on Tuesday at interpark.com. Ticket prices range from 99,000 won to 132,000 won.

By Julie Jackson (juliejackson@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