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Twitter symphony makes noise

An undergraduate student of Bournemouth University in England has created a “symphony” of Twitter feeds, the Daily Telegraph reported.

Music technology student Sam Harman used a computer program to turn Twitter posts into sounds by giving each character its own distinctive tone. As a computer reads each Tweet, it plays a sound. The result is a collection of sounds similar to a xylophone.

“The system selects one of the characters from the first 20 tweets at random and repeats it to produce a kind of rhythm,” explained Harman.

He performed his Twitter symphony at a school event using his twitter synthesizer.

By Lee Woo-young (wylee@heraldcorp.com)


<한글 요약>

트위터를 음악으로 표현한다면?

영국의 번모스 대학 학부생이 트위터에 올라온 글을 이용해 음악을 만들어서 화제가 되고 있다.

음악 기술을 전공하는 샘 하만은 컴퓨터 프로그램을 이용해 트위터 게시물을 소리를 변환하는데 성공했다. 그는 각 글자마다 소리를 부여해 컴퓨터가 게시물을 읽고, 소리를 만들도록 했다.

그는 트위터에 올라오는 첫 20개의 트위터를 선정해 그 중 한 글자 아무나 골라 리듬을 만들었다.

그는 또한 학교행사에서 그만의 트위터 음악을 연주했다고 한다.
트위터 음악 듣기: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