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소아쌤

NPAD disappoints (실망스러운 새정치민주연합)

By KH디지털2

Published : Dec. 10, 2015 - 09:51

    • Link copied

The main opposition New Politics Alliance for Democracy’s former leader Rep. Ahn Cheol-soo has affectively called on the party chairman Moon Jae-in to step down.

[번역]
안철수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표가 감정적으로 문재인 대표의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번역]

Spurning Moon’s proposal to form a three-way alliance of Moon, himself, and Seoul Mayor Park Won-soon, Ahn proposed a plan of his own: Holding a party caucus in January to elect new leadership and merging with the People’s Reform Party, a new opposition party established by Rep. Chun Jung-bae who bolted from the NPAD early this year.

[번역]
안 전 대표는 문 대표, 안 전 대표, 박원순 서울시장의 3자 연대를 구성하자는 문 대표의 제안을 일축하고 1월에 당 지도부를 선출하는 전당 대회를 열고 올해 탈당한 천정배 의원이 창당한 ‘개혁적 국민정당’과 통합한다는 자신의 계획을 제안했다.
[/번역]

“More audacious and fundamental changes are necessary,” said Ahn during a press conference Sunday. As he envisions it, the January caucus would be a “reform convention” in which Moon would compete with challengers, including himself, for the party leadership. Moon said he regretted Ahn’s rejection of the three-way coalition proposal and that he would reach a decision after listening to party officials’ opinions.

[번역]
안 전 대표는 일요일 기자회견에서 “보다 대담하고 근본적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가 구상하는 대로라면 1월 전당대회는 문 대표가 안 전 대표를 포함한 도전자들과 당 지도부를 놓고 경쟁하는 ‘혁신 전당대회’가 될 것이다. 문 대표는 안 전 대표의 3자 연대 거부가 유감이며 당 관계자들의 의견을 들어본 다음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번역]

No one disputes that the NPAD, riddled with internal power struggles, needs reform and needs it fast. Unless the party gets its act together, the main opposition party has little prospect of victory in April’s general election.

[번역]
내부 권력투쟁에 몸살을 앓고 있는 새정치민주연합이 혁신이 필요하며 그것도 시급하다는데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없다. 새정치민주연합은 당 내부를 정리하지 않으면 4월 총선에서 승리할 가능성이 희박하다.
[/번역]

At the core of the NPAD’s problem is the protracted internecine struggle for dominance between the pro-Roh faction, named after the late President Roh Moo-hyun, and the regionally based Honam faction. The struggle has worsened since the party’s dismal performance in last April’s local elections and there have been incessant calls for a change in the party leadership. The pro-Roh faction led by Moon responded to Ahn’s proposal in a predictable manner, going so far as to condemn it as a “coup d’etat.” After all, Moon was elected as party chair in February for a two-year term.

[번역]
새정치민주연합의 문제의 핵심은 친노, 호남의 오랜 권력 투쟁이다. 지난 4월 지방 선거 참패 후 권력 투쟁은 악화됐으며 당 지도부 교체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끊임없이 있어왔다. 문 대표가 이끄는 친노는 예상대로 안 전 대표의 제안에 대응했으며 이를 ‘쿠데타’라고 비난하기까지 했다. 결국 문 대표는 2월에 임기 2년의 당 대표로 선출된 인물이다.
[/번역]

The recent passing of former President Kim Young-sam has served as an occasion to remember how the opposition, as deeply divided as it was between longtime rivals the late Kim Young-sam and the late Kim Dae-jung -- nevertheless came rallying together when necessary. This was possible largely due to the leadership of the two larger-than-life Kims, the iconic leaders of Korea’s pro-democracy movement.

[번역]
최근 김영산 전 대통령의 서거는 오랜 라이벌 김영삼, 김대중처럼 깊이 분열됐던 야권이 필요할 때는 집결했던 때를 상기시켰다. 이는 한국 민주화 운동의 전설적 지도자 양김의 리더십 때문에 가능했다고 할 수 있다.
[/번역]

Unfortunately, such leadership is nowhere to be found in today’s opposition. Calls by various factions for party reform ring hollow in the ears of the people, who have heard the same talk over and over again without any concrete action being taken. People who have grown tired of the opposition’s failure to deliver know that the “reforms” that the different groups talk about are but thinly veiled attempts to wrestle power.

[번역]
불행히도 오늘날의 야권에서는 이러한 리더십을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다. 당 혁신에 대한 여러 계파의 목소리는 구체적 조치가 취해지지 않은 채 같은 이야기를 듣고 또 듣는 국민들의 귀에 공허하게 울린다. 기대에 보답하지 못하는 새정치민주연합에 질려버린 국민들은 여러 계파가 이야기하는 ‘혁신’이 뻔히 보이는 권력 쟁탈 시도란 것을 알고 있다.
[/번역]

At a time when some argue that democracy in Korea is regressing, it is all the more crucial that the opposition plays its role of keeping the government and the ruling party in check. Its power greatly compromised by the factional squabbling, the opposition is hardly seen as a viable alternative.

[번역]
일각에서 한국 민주주의가 퇴보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는 이 때 야권이 정부와 여당을 견제하는 역할을 수행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 계파 분쟁으로 크게 훼손된 야권의 힘은 현실적 대안으로 보기 힘들다.
[/번역]

The NPAD has scant time left to whip itself up as a true force for change before the April general election. If the opposition leaders fail to put aside the interests of their factions and join hands to form a credible opposition, history will hold them accountable for their failure to protect and further the cause of democracy in this country.

[번역]
새정치민주연합은 내년 총선 전에 변화를 위한 참된 세력으로 자신을 매질할 시간이 얼마 없다. 새정치민주연합 지도부가 계파의 이익을 제쳐놓고 믿을 수 있는 야당을 만들기 위해 손을 잡지 않는다면 역사는 한국 민주주의를 보호하고 발전시키지 못한 책임을 그들에게 물을 것이다. (코리아헤럴드 12월02일자 기사)
[/번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