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지나쌤

‘무한도전’ 4년간 27억 기부, MBC 전체의 60%

By Shin Ji-hye

Published : Oct. 11, 2014 - 13:32

    • Link copied

MBC 무한도전 MBC 무한도전

MBC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이 지난 4년간 27억원을 기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전병헌 의원(새정치민주연합)이 11일 방송문화진흥회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4년(2010~2014.9월현재)간 MBC 기부금 현황’자료에 따르면 MBC의 인기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이 달력판매 수익금 등으로 지난 4년간 기부한 금액은 27억 3577만원에 달했다. 이는 지난 4년간 MBC 전체기부금 45억 8830만원의 60%에 상당하는 금액이다.

연도별 기부금 현황을 보면, 2010년 4억 9330만 6000원, 2011년 4억 202만 4718원, 2012년 7억 7044만 1877원, 2013년 8억 7000만원, 2014년 9월 현재 2억 원으로 확인됐다.

‘무한도전’은 연말 ‘무한도전 달력’을 판매하면서부터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고 있고, 2013년의 경우 사상최다 달력판매와 함께 8억7000만원이란 최고금액을 기부했다. 올해의 경우 ‘레이싱특집’을 통해 이미 2억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무한도전’은 다음주 400회를 기록한다.

전병헌 의원은 “9년을 달려온 국민 예능프로그램의 아주 좋은 모범사례라고 본다. 무도 팬의 한명으로서 400회가 아니라 1천회이상 국민예능으로 사랑받기를 기대하며, 지속적으로 사회와 호흡하고 소통하는 예능프로그램으로 발전해 나가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kh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