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피터빈트

Comedian Kim blasted for derogatory “prostitute” remarks

By Korea Herald

Published : April 16, 2012 - 11:48

    • Link copied

Korean comedian Kim Gu-Ra has found himself facing criticism after an audio file containing his comments degrading comfort women on an Internet broadcast program was disclosed Monday.

In the audio file which lasts around thirty seconds, Kim compares comfort women to the eighty or so prostitutes who resisted an indiscriminate police crackdown in January 2002. 

It is understood that two buses were shared by the women as transport to a silent vigil, which was held in front of the National Human Rights Commission. Kim refers to them as “prostitutes who shared a ride on a chartered bus, a rare sight since comfort women,” triggering anger and criticism from online viewers.

The comment was made during Ddanzi Ilbo’s radio talk show Sisa Daedam, a media source reported.

Kim is also heard saying on the audio file that the bus driver was probably “aroused.”

Postings demanding that Kim take responsibility for his derogatory remarks are flooding the online homepage of the MBC talk show “Three Wheels,” which is hosted by Kim.

Kim’s remarks pose a question of the rights of both comfort women and prostitutes.

“How can someone make such inhumane comments on comfort women? One cannot but question his basic character,” said one viewer in a posting.

Others sympathized with Kim, saying that the criticism was too harsh considering the comments were made ten years ago.



By Gukby Sim

Intern Reporter
(simgukby@heraldcorp.com)

 


<한글 기사>


김구라, 위안부 '막말' 파문 방송활동 중단

종군위안부 비하 발언으로 논란을 빚은 방송인 김구라가 진행하고 있는 프로그램에서 하차할 뜻을 밝혔다.

김구라는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대중들이 TV에 나오는 내 얼굴을 볼 때마다 더 이상 즐거움을 느끼지 못한다면 방송인으로서의 자격이 없다"며 "오늘 이 시간부터 나 자신을 돌아보고 자숙하는 시간을 보내기로 결심했다"고 전했다.

또 "인터넷 방송을 통해서 말했던 내용들이 거의 10여 년이 다 되어가는 지금 이 시점에서 다시 한 번 문제가 되는 것을 보면서, 입 밖에 나온 말은 다시  주워담 을 수는 없다는 세상의 진리를 깨달았다"고 심경을 털어놨다.

이어 "실망을 안겨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거듭 사죄했다.

그는 2002년 진행한 한 인터넷 라디오 방송에서 "창녀들이 전세버스 두 대에 나 눠 타는 것은 예전에 정신대라는지 이런, 참 오랜만에 보는 것 아니냐"라고 말한 내 용이 최근 소셜 미디어(SNS)를 통해 급속도로 퍼지면서 물의를 빚었다.

한편, 김구라는 이날 있었던 '불후의 명곡' 녹화에도 불참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구라는 '불후의 명곡2' 외에도 MBC '세상을 바꾸는 퀴즈', SBS '스타주니어쇼 붕어빵', tvN '화성인 바이러스'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