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피터빈트

Pacific atoll goes gaga for pop diva

By 윤민식

Published : April 10, 2012 - 14:23

    • Link copied

 The tiny Pacific atoll of Niue is attempting to lure U.S. pop superstar Lady Gaga to its shores by pledging every single person from the island will attend if she performs there.

Singer Lady Gaga (MCT) Singer Lady Gaga (MCT)


The island, about 2,500 kilometers northeast of New Zealand, has about 1,600 inhabitants and Niue Tourism spokesman Mike Hogan said they were all keen to see a concert by the chart-topping diva.

"It's not a promise many places could make, every person coming along,"

Auckland-based Hogan told AFP.

"She's really struck a chord with the kids on the island. She's so unusual and she thinks outside the box. So we thought we'd think outside the box and invite her here."

The hope is that Lady Gaga will add an appearance in Niue after performing concerts in New Zealand in June.

Hogan said Niue would be thrilled to pamper the singer at one of its resorts if she did make the trip.

"We'd reserve a whole wing for her, of course," he said. "There's only one flight a week from New Zealand but I presume she'd have her own jet, so she could stay as long as she liked."

Known locally as "The Rock", Niue was settled by Polynesian seafarers more than 1,000 years ago and the palm-dotted island's name in the local language means "behold, the coconut".

The British explorer captain James Cook tried to land there three times in 1774 but was deterred by fearsome warriors, eventually giving up to set sail for more welcoming shores and naming Niue "Savage Island" on his charts.

Modern day Niueans are desperate for visitors, with the population dropping from a high of about 5,000 in the mid-1960s as people seek better economic opportunities in places such as New Zealand and Australia. (AFP)

 

<관련 한글 기사>


"우린 전국민이 레이디가가 콘서트 갈 것!"


태평양의 작은 섬나라가 자국에서 레이디 가가 콘서트가 열린다면 전국민이 참여하겠노라고 공언해 화제가 되고 있다.

AFP 통신이 10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섬나라 니우에 관광부는 팝스타 가가가 공연할 시 인구 1,600여명이 모두 보러 갈 것이라고 대변인을 통해 밝혔다.

대변인 마이크 호건은 “이런 약속을 할 수 있는 나라는 거의 없다”면서 “그녀처럼 틀에 벗어난 생각을 하는 사람이라면 틀에 벗어나서 여기서 공연할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레이디 가가가 이 조그만 섬나라에서 공연하려면 6월로 예정된 뉴질랜드 공연을 한 뒤 북동쪽으로 2,500 킬로미터 떨어져 있는 이 섬으로 향해야 한다.

호건은 그녀가 이 곳에 온다면 섬의 리조트 중 한 곳에서 아주 호화롭게 대접하겠다고 약속했다.

“물론 (리조트의) 한 동을 전부 내드릴 겁니다. 뉴질랜드와 (니우에를) 왕래하는 비행기가 1주일에 한번밖에 없긴 하지만 전용기가 있으실 테니 얼마든지 오래 머물 수 있고요”라고 호건은 말했다.

니우에 섬에는 약 천년 전에 폴리네시아인들이 살기 시작했으며, 이 곳은 현지인들로부터 “바위(The Rock)”이라 불린다. 니우에란 말은 현지어로 “보라, 코코넛을 (behold, the coconut)”이란 뜻이다.

이 섬은 수 세기 동안 “야만인 섬(savage island)라고 불렸는데, 1774년에 이 곳을 “발견한” 영국의 제임스 쿡이 원주민들의 거친 저항으로 쫓겨나면서 자신의 지도에 그렇게 표기했기 때문이다.

니우에는 1960년대에 1,600여명의 인구를 기록한 이래, 주민들이 뉴질랜드나 호주 등으로 계속 떠나면서 인구가 줄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