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소아쌤

Kutcher to play Steve Jobs in biopic

By 박한나

Published : April 3, 2012 - 09:51

    • Link copied

He's already a titan of social media, so it only makes sense that Ashton Kutcher would play the late Apple founder Steve Jobs in an upcoming biography.

Kutcher's publicist confirmed Tuesday that the independent film ``Jobs'' will begin production in May while he's on hiatus from the CBS sitcom ``Two and a Half Men.'' Variety first reported the casting news.

The 34-year-old actor, who has over 10 million Twitter followers, will portray Jobs through his rise from hippie to hugely revered technological entrepreneur as the co-founder of Apple. Jobs died last October after a long battle with cancer. (AP)

 


<한글 기사>

영화 ‘잡스’ 애쉬튼 커쳐 주인공 낙점 

할리우드 영화배우 애쉬튼 커쳐(34)가 애플의 창업자인 고(故)스티브 잡스의 삶을 그린 독립영화 '잡스'에서 주인공 역을 맡게 되었다고 홍보 담당자가 전했다.

인디영화인 “잡스”는 커쳐가 인기 시트콤 “두 남자와 1/2 (Two and a Half Men)”의 촬영이 없는 공백기를 이용해 5월부터 제작에 들어갈 예정이다.

커쳐는 이 영화에서 잡스가 히피청년에서부터 존경받는 기업인이 되기까지의 과정을 그리게 된다. 

스티브 잡스는 오랫동안 앓아온 췌장암으로 지난해 10월 5일 사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