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지나쌤

Boy hangs self after watching samurai film

By

Published : Aug. 11, 2011 - 17:25

    • Link copied

An 8-year-old British boy was found hanged after viewing a film that features suicides.

Lewis McGlynn had been watching the 2003 Tom Cruise film “The Last Samurai,” when his father discovered him hanging from his bedroom door, the Daily Mail reported Thursday.

A scene from A scene from "The Last Samurai"


His family and neighbors desperately tried to resuscitate him but he was pronounced dead at a hospital shortly afterwards.

Lewis had a large number of DVDs in his bedroom that belonged to his older brother, but his parents had not stopped him watching them.

The 2003 Tom Cruise film contains samurai customs including seppuku, a suicide ritual. In one scene a man stabs himself in the stomach with a knife before he is beheaded by another man.

“Violence is not a taste issue but a harm issue and this case unfortunately shows what can happen when children are exposed to extreme violence. Parents must ensure they keep these films and games out of reach of children,” said Vivienne Pattison, director of lobby group Media Watch UK, was quoted by the newspaper.

(Herald Online)



Edited by Rob York



 

<한글 요약>

8세兒, ‘라스트사무라이’보고 목매 자살.. 영화장면 흉내

영국 하트퍼드셔에서 남자 아이가 자살 의식 등이 담긴 폭력 영화를 보고 목을 매 숨졌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 메일이 보도했다.

8세의 루이스 맥글린은 평소에 형이 가지고 있는 수 많은 DVD를 집에서 시청했으며 그의 부모들은 나이에 맞지 않는 내용이 담긴 영화 관람을 방치했다고 경찰은 밝혔다.

루이스의 아버지인 존 맥글린이 퇴근 후 밤 11시 30분에 아들을 발견 했을 때 방의 TV에서 15세 관람가 판정을 받은 톰 크루즈 주연의 영화 ‘라스트 사무라이’가 재생되고 있었다.

루이스는 평소에도 영화에 나오는 내용을 그대로 따라 재연하는 습관이 있었으며 할복 자살 등 잔인한 장면이 담긴 영화를 본 후 침대 방의 문에 목을 메 숨 진 것으로 밝혀졌다.

영국 로비 단체 미디어 워치 (media Watch UK)의 책임자 비비안 패티슨은 “이번 일을 통해 어린이가 나이에 맞지 않는 폭력 유해물을 게임 및 영상 매체를 통해 접근 하는 것을 막기 위한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