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소아쌤

Shepherd demanding sex without shower found guilty of rape

By

Published : Aug. 5, 2011 - 14:44

    • Link copied

Italy’s Supreme Court ruled a shepherd, who forcefully had sexual intercourse with his wife without taking a shower, guilty of rape, ANSA reported on Thursday.

The 51-year-old shepherd, whose name has not been revealed, had imposed sex on his wife from 1992 to 2006, ignoring her pleas to wash first.

The Court was told that after refusing to wash, he would force his wife to have sex, ignoring her protests.

The Supreme Court ruled such sexual acts as violent since the shepherd used his strength to force his wife.

The shepherd, a Sicilian native, was sentenced to 9 years in 2007 but an appeals court downgraded the charge from rape to maltreatment and violent behavior. He now faces final sentencing hearing, ANSA reported.

By Jung Eun-jung
(kristin2j@gmail.com)
Intern reporter

<관련 한글 기사>

대법원 '샤워안한 남편, 거부할 이유있다'

이탈리아 대법원이 들판에서 일을 마치고 돌아온 뒤 몸을 씻지 않은 채 부인에게 성관계를 강요한 50대 양치기 남편에게 물리력에 의한 성폭행 혐의가 인정된다며 유죄판결을 내렸다고 이탈리아 뉴스통신 사(ANSA)가 4일 보도했다.

이탈리아 대법원은 지난 3일 하루 종일 양떼를 돌보고 귀가한 뒤 악취가 풍기는 몸으로 샤워를 하라는 부인의 요구를 묵살하고 성관계를 반복적으로 강요해온 시칠리아 출신의 남성(51)에 대해 “이 같은 성관계는 남성의 육체적 힘에 의해 강제된 것이며, 폭력으로 간주된다”고 판결했다.

이 남성은 1992년부터 2006년까지 같은 방식으로 부인을 괴롭혀왔으며, 지난 2007년 판결에서 성폭행 혐의로 징역 9년형을 선고 받았다.

이후 항소법원은 죄목을 성폭행에서 학대 및 폭력 행위로 낮춰 형량을 2년으로 줄였지만 대법원 판결에서 다시 성폭행 유죄 판결을 받게 됐다.

이 남성은 현재 최종 선고형량이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