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ssg
피터빈트

Pervert arrested after stealing 641 underwear

By 양승진

Published : June 30, 2011 - 14:17

    • Link copied

A man who allegedly stole female underwear has been arrested, the Daejeon Jungbu Police Station reported.

The accused, identified by the surname Jung, broke into houses while the occupants were away to search for lingerie. Jung has stolen 641 items in 102 incidents since last August.

An official from police told reporters that the 45-year-old thief served several months of jail time four years ago for the same misdeed. The stolen items were found in his car trunk.

Jung is charged with violation of the Additional Punishment Law on Specific Crimes.

By Kang Yoon-seung
(koreacolin@gmail.com)
Intern reporter
Edited by Rob York


<관련 한글 기사>

여자 속옷 641점 훔친 40대男 구속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대전중부경찰서는 28일 대전시내 빈집에 침입해 건조대 등에 걸려 있는 여성 속옷을 상습적으로 훔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로 정모(45)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정씨는 지난 4월 10일 오후 2시께 동구 가양동 김모(24.여.가명)씨 집에 침입해 빨래 건조대에 널어 놓은 김씨의 속옷 3벌을 훔치는 등 지난해 8월부터 최근까지 모두 102차례에 걸쳐 641벌의 속옷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4년 전에도 같은 혐의로 8개월 동안 구속된 전력이 있다”며 “정씨는 훔친 속옷을 차량 트렁크에 보관해왔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