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LG Uplus officially begins ...mobile office support for SMEs

LG Uplus, the country’s smallest mobile carrier, said Tuesday that it will officially begin providing mobile office support for small and mid-sized firms.

In a joint effort with Microsoft, the company will use the global firm’s software platforms and cloud services like Software as a Service in a bid to jump into the local mobile office market.



This comes after LG Uplus and Microsoft formed a strategic alliance last year to bring cloud computing services to the country’s small and medium-scale companies. The alliance is expected to offer next-generation services that are simple to install and use and give enterprise-class solutions and rich user experiences to those firms.

A service called “Uplus Groupware” will support Android-powered smartphones serviced by the nation’s three telecoms and also provide optimized services for Galaxy Tab, Samsung Electronics’ tablet PC to enhance the firms’ working environment, according to company officials.

The service will also enable easier downloading of document files and attachments to increase convenience, they added.

Company officials have claimed that combining Microsoft’s comprehensive set of cloud infrastructure and LG Uplus’ network services is expected to offer more ways of integrating businesses with access to the information they need while utilizing multiple devices.

“We project that the small and mid-size firms’ demand to increase over the introduction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ies and the solution market to expand as well, which is why we launched the cloud computing service-based solutions,” said an LG Uplus official. “We will lead the smart work era by actively supporting the information and technology of such companies.”

By Cho Ji-hyun (sharon@heraldcorp.com)



<한글 기사> 

LG유플러스, 중기 모바일오피스 시장 진출

 
LG유플러스가 마이크로소프트의 플랫폼과 서비스를 기반으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모바일오피스 시장에 진출한다.


LG유플러스는 `U+ 그룹웨어'의 모바일 버전을 소프트웨어(SW) 서비스 형태로 제 공하는 SaaS(Software as a Service) 기반으로 출시하고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U+ 그룹웨어'는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의 경우 3개 이동통신 사를 모두 지원하고 갤럭시탭에도 최적화돼 중소기업들의 첨단 모바일 업무환경을 지원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앱(App)과 웹(Web) 방식의 장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형 서비스 방식을 채택해 우수한 확장성을 지원, 기업들의 문서나 첨부파일을 스트리밍 방식으로 제공함으로써 기존의 다운로드 방식보다 보안을 한층 강화했다.


또 위젯을 제공해 별도의 로그인 없이 신규 메일이나 결재, 일정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개선해 유선 서비스 수준의 사용자 편의성에 이동성을 강화했다.


LG유플러스의 유선 그룹웨어는 1천500여 기업에 5만여 명이 사용하고 있는 임대 형 그룹웨어 시장의 1위 서비스로 이번 모바일오피스 제공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창 출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이번 모바일오피스 서비스 출시와 함께 작년부터 제공된 `U+ Smar t SME' 서비스에 대해 홈페이지(smartsme.uplus.co.kr)에서 상담, 청약, 개통 프로세스를 간소화하는 등 이용자 편의성을 개선했다.

 
(연합뉴스)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