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의 불명예…딸 결혼사진에서 사라진 英앤드루 왕자

앤드루 왕자, '미성년자 성매매' 의혹으로 미국 검찰 수사받는 중

  • Published : Jul 20, 2020 - 11:27
  • Updated : Jul 20, 2020 - 11:27
(AP-연합뉴스)

영국 왕위계승 서열 9번째인 베아트리스 공주의 결혼식 사진에서 아버지 앤드루 왕자의 모습은 찾아볼 수 없었다.

버킹엄궁은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손녀 베아트리스 공주와 이탈리아 부동산 사업가 에도아르도 마펠리 모찌의 결혼 장면을 담은 사진 2장을 공개했다.

사진 한 장에는 베아트리스 공주 부부만 등장했고, 다른 한 장에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과 그의 남편 필립공과 함께였다.

공식 결혼사진 속 앤드루 왕자의 부재를 두고 영국 일간 더타임스의 일요판 선데이타임스는 19일(현지시간) 그가 "왕실의 역사에서 지워졌다"고 평가했다.

영국 왕족 결혼식에서 부모와 함께 촬영한 사진을 대중에 공개하지 않은 것은 왕실 전통과 사뭇 거리가 있기 때문이다.

앤드루 왕자의 둘째 딸 유지니 공주가 2018년 결혼할 때에는 그와 그의 전 아내 세라 퍼거슨, 엘리자베스 여왕 부부와 함께 촬영한 사진이 배포됐다.

앤드루 왕자는 미성년자 성매매 혐의로 미국에서 수감 중 스스로 목숨을 끊은 억만장자 제프리 엡스타인의 사건에 연루돼 미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

앤드루 왕자에게는 2001∼2002년 런던과 뉴욕, 카리브해 섬 등에서 엡스타인의 알선으로 10대 여성과 성관계를 맺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베아트리스 공주의 공식 결혼사진에 아버지를 등장시키지 않은 것은 오롯이 베아트리스 부부의 결정이었다고 소식통들은 입을 모았다.

한 왕실 관계자는 앤드루 왕자가 딸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해 자신에게 이목이 쏠리지 않기를 원했다고 말했다.

공식 결혼사진에서는 함께하지 못했지만, 앤드루 왕자는 베아트리스 공주의 팔짱을 끼고 결혼식장에 함께 들어갔다. (연합뉴스)
subscribe
헤럴드 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