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준일 "결혼한 적 있지만 전부인과 자녀 없어" 루머 해명

  • Published : Jul 8, 2020 - 13:22
  • Updated : Jul 8, 2020 - 13:22
가수 양준일(연합뉴스)

재혼설 등 루머에 휩싸인 가수 양준일(51)이 과거에 결혼한 적이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전 부인과의 자녀는 없다고 밝혔다.

양준일은 7일 MBC에브리원 예능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예전에 결혼을 했었고 그것은 '퍼블릭 인포메이션'(알려진 정보)"이라며 "내가 한국에서 결혼해서 한국에서 살았던 것은 내 주위에 있는 사람들은 다 아는 사실인데 그것을 어떻게 숨기겠나"라고 말했다.

그는 "거짓말 위에 관계를 쌓으면 다 무너지지 않느냐"며 현재의 아내도 과거 초혼 사실을 알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전 부인과 사이에 고등학생 딸이 있다는 루머에 대해서는 "내 딸이 아니다"라며 전 부인이 재혼해서 낳은 자녀라고 해명했다. 그는 "그 분(전 부인)과 2000년도에 헤어졌다. (아이가) 듣기로 고등학생이라는데 내 아이면 최소한 20살이 넘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양준일은 유튜브에서 재조명된 후 지난해 JTBC '슈가맨3'로 화려하게 복귀해 제2의 전성기를 맞았지만 최근 재혼설 등이 제기되면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양준일 측은 처음 재혼설이 제기됐을 때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으나, 이후 전 부인이라고 주장하는 여성이 한 유튜브 채널과 인터뷰를 하며 논란이 계속됐다.

이와 관련해 양준일은 "나는 숨겨 주려고 했었는데 나와서 이야기를 하고 싶으면 그건 당신(전 부인)의 선택"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준일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서평의 송상엽 변호사는 최근 팬 카페 공지에서 "악의적인 의도로 양준일씨를 음해하려는 시도에 대해서는 팬 여러분들과 함께 힘을 합해 단호히 대처할 것"이라며 허위사실 유포에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subscribe
헤럴드 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