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널 콜라시나츠·외칠, 런던 거리에서 무장 강도와 격투

  • Published : Jul 26, 2019 - 09:19
  • Updated : Jul 26, 2019 - 09: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널의 중앙 수비수 세아드 콜라시나치(26)와 미드필더 메주트 외칠(31)이 영국 런던 거리에서 칼로 무장한 차량 탈취범을 만났다가 쫓아내는 사건이 벌어졌다.

BBC, 가디언 등 영국 언론은 26일(한국시간) "아스널의 외칠과 콜라시나치가 영국 북런던에서 칼로 무장한 2명의 차량 탈취범을 만났다"라며 "콜라시나치가 오토바이를 타고 접근한 무장 강도를 쫓아냈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영상 캡처-연합뉴스)

공개된 CCTV 영상에 따르면 콜라시나치는 차에서 내려 칼을 들고 접근한 강도들과 맞섰고, 강도들은 곧바로 달아났다.

아스널 대변인은 "두 선수와 연락한 결과 다친 곳은 없었다"고 발표했다.

경찰 대변인 역시 "오토바이를 탄 용의자들이 외칠과 콜라시나치가 타고 있던 차량을 탈취하려고 했다"라며 "드라이버와 동승자는 무사히 인근 레스토랑으로 이동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가디언은 "2016년에도 웨스트햄의 공격수 앤디 캐롤도 훈련을 끝내고 귀가하다 총을 등 강도를 만난 적이 있다"라고 전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