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 롯데월드 VR 놀이기구 고장…40여명 대피 소동

  • Published : Jul 11, 2019 - 09:21
  • Updated : Jul 11, 2019 - 09:21
지난 9일 서울 롯데월드에서 가상현실(VR) 놀이기구가 고장 나 수십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0일 서울 송파경찰서 등에 따르면 9일 오후 8시께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에서 VR 놀이기구가 고장으로 이 기구를 이용하던 40여명이 긴급 대피했다.


(연합뉴스)

VR 영상에 맞춰 의자를 움직이는 유압 장치 호스가 터지며 일부 이용객에게 기름이 튀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놀이기구는 우주 모험을 VR로 표현한 시뮬레이터로, 올해 2월 공개됐다. 한꺼번에 100명이 탑승할 수 있는 기구로 전해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는 한편 롯데월드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과실 여부도 파악하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