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서 20대, 차량 2대에 잇따라 치여 숨져…"뺑소니 추정"

  • Published : Jun 23, 2019 - 09:32
  • Updated : Jun 23, 2019 - 09:32
경찰, CCTV 분석해 사고현장 이탈 승용차 추적

청주의 한 도로에서 뺑소니로 추정되는 사고로 20대가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3일 상당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6분께 청주시 서원구 장암동 2순환로에서 A(56)씨가 몰던 택시가 B(22)씨를 들이받았다.


(연합뉴스)

이어 택시를 뒤따르던 그랜저 승용차가 도로에 쓰러져 있던 B씨를 2차로 들이받은 뒤 그대로 사고 현장을 이탈했다.

이 사고로 크게 다친 B씨는 그 자리에서 숨졌다.

사고 장면을 본 한 목격자는 "편도 3차로 중 2차로에 있던 B씨를 택시와 그랜저가 잇따라 들이받았고, 그랜저는 그대로 달아났다"며 112에 신고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도로 한복판에 사람이 앉아 있는 것을 뒤늦게 발견했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차량 2대 중 1대가 현장을 이탈해 추적하고 있다"며 "B씨가 도로에 왜 앉아 있었는지 등은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경찰은 사고 지점 인근 폐쇄회로(CC)TV와 차량 블랙박스 등을 분석해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