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끝낸 고3 학생 무면허 운전하다 사망 사고

  • Published : Nov 28, 2018 - 10:03
  • Updated : Nov 28, 2018 - 10:06

27일 오전 4시 20분께 전남 여수시 학동 인근 도로에서 고등학교 3학년 A(18)군이 몰던 승용차가 옹벽과 전봇대를 잇달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군이 크게 다쳐 병원에 이송됐지만 숨졌다.


(사진=연합뉴스)

광주에 거주 중이던 A군은 친구가 빌린 렌터카를 함께 타고 여수에 사는 또 다른 친구를 만나러 온 것으로 알려졌다.

A군은 친구들과 함께 술을 마시다가 운전면허도 없이 혼자 차를 끌고 나가 사고를 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군이 함께 술을 마시다 몰래 차를 가지고 나갔다는 친구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