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국내 야구연습장 ‘8할8푼’ 여대생

  • Published : Oct 16, 2018 - 09:16
  • Updated : Oct 17, 2018 - 11:44

시내 연습장 타석에 들어선 여성의 방망이가 매섭다.
 

(사진=유튜브 캡처)

배트를 짧게 잡아 타격정확도 높이려는 듯 보이는 이 여성.

영상 속 18개의 기계투구 가운데 무려 16개를 받아쳐낸다. 타구는 아쉽게도 대부분이 파울성이거나 내야땅볼이다.

그럼에도 이 젊은 여타자의 운동신경은 평균치를 훨씬 상회한다는 누리꾼 평가를 받는다. 주인공은 서울소재 모 대학에 재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관련동영상 주소(출처=유튜브)
https://www.youtube.com/watch?v=0fOHhLypPaM

(kh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