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도포기 뒤 페더러의 결승 응원해준 정현

  • Published : Jan 29, 2018 - 10:06
  • Updated : Jan 29, 2018 - 10:06
부상으로 지난 26일 로저 페더러와의 호주오픈테니스 4강전에서 기권한 정현이 물집 투성이인 발바닥 사진을 공개했다.

정현은 발바닥을 내보이며 “오늘 저녁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다”며 “경기를 포기하기 전 많은 생각을 했다”고 밝혔다.

(사진=정현 인스타그램)


그는 또 “많은 팬 앞에서, 훌륭한 선수 앞에서 내가 100%를 보여주지 못하는 건 선수로서 예의가 아닌 것 같아 힘든 결정을 내렸다”며 시합포기 사유를 밝혔다.

정현은 결승에 진출한 페더러의 행운을 빌기도 했다.

(khnews@heraldcorp.com)
subscribe
헤럴드 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