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배 여학생 3명 성추행 의대 레지던트 파면

  • Published : Oct 18, 2017 - 10:01
  • Updated : Oct 18, 2017 - 10:01

광주의 한 대학병원 레지던트가 동아리 모임에서 후배 여학생 3명을 성추행한 사실이 드러나 파면됐다.

17일 전남대학교 병원에 따르면 최근 레지던트 A씨가 후배 여학생들을 성추행해 징계위원회를 열어 중징계인 파면을 결정했다.

(사진=연합뉴스)

병원 측은 A씨가 자녀들이 선배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피해 학부모들의 신고를 받았다.

이에 진상 조사에 착수, 지난달 2∼3일 1박 2일 일정으로 열린 전남대 의과대학의 한 동아리 모임에서 A씨가 여학생 3명을 성추행한 사실을 확인했다.

사건 당시 A씨는 후배들과 함께 저녁 식사를 마치고 여학생들을 성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병원 측은 "사안이 중해 최고 수위의 징계인 파면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