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한국어판

웨딩드레스서 권총 꺼내 신랑에 겨눈 신부 체포

미국 테네시 주(州)에서 막 결혼한 신부가 웨딩드레스 속에서 권총을 꺼내 신랑에게 겨눴다가 체포됐다.

2일(현지시간) WTVF 방송에 따르면 케이트 엘리자베스 프리처드(25)라는 여성은 결혼식 직후 한 호텔에서 신랑과 크게 다퉜다.

체포된 신부 케이트 엘리자베스 프리처드
체포된 신부 케이트 엘리자베스 프리처드

이들의 다툼을 지켜본 한 목격자는 "신부가 '내가 하겠다'라고 말한 뒤 갑자기 웨딩드레스 속에서 9㎜ 권총을 꺼내 들었다. 그리고는 신랑 머리에 총을 겨눈 뒤 방아쇠를 당겼다"고 말했다.

권총은 총알이 장전 돼 있지 않아 신랑은 무사했다.

그러나 화를 참지 못한 프리처드는 곧바로 권총에 총알을 장전한 뒤 공중을 향해 몇 발을 발사했다.

호텔 인근에 있던 행인들이 총성에 놀라 달아났다.

압수된 권총 (사진=WTVF 캡처)
압수된 권총 (사진=WTVF 캡처)

경찰이 출동하자 프리처드는 아무 일 없었다고 말했지만, 경찰은 권총을 압수하고 프리처드를 인근 러더퍼드 카운티 구치소에 수감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MOST POPULAR
LATEST NEWS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