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idential office defends reactor construction suspension

(영상) 만선통통배 습격한 상어...어민들 ‘혼신의 힘’

kh close

 

Published : 2017-06-18 16:38
Updated : 2017-06-18 16:38

헤밍웨이의 <노인과 바다> 속 이야기가 실제로 일어났다. 어부들은 자신들이 잡은 큰 물고기를 상어떼에 뺏겼다. 

(사진=유투브 영상 캡쳐)

미국 플로리다의 어부 저스틴 너울스는 지난 27일 친구들과 낚시를 나갔다. 그들은 대형 타폰(북미 남해산의 큰 고기)을 낚았다.

타폰이 크기도 크고 힘도 세서 어부들은 물고기와 한동안 힘겨루기를 했고, 약 45분에 걸려서 물고기를 배 근처로 끌고 오는 데 성공했다. 그때 갑자기 세 마리의 황소 상어가 나타나 물고기를 공격했다. 




너울스의 친구들은 이 장면을 영상으로 담아 유투브에 게재했다. 영상에서 상어들이 물고기를 물어뜯자, 바다는 핏빛으로 물든다.

(kh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