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5·18 광주행사’ 불참, 이유 알고봤더니…

  • Published : May 18, 2017 - 20:24
  • Updated : May 18, 2017 - 20:24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가 18일 열린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 광주행사에 참석하지 못한 것에 대해 아쉬움을 표했다.

박 전 대표는 전날 페이스북에 “5·18전야제 및 광주행사 참석하지 못합니다. 18일 내일은 ‘만만회’재판입니다”라고 글을 게재했다.

만만회 재판이란 박 전 대표가 앞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선 라인, ‘만만회’ 의혹을 제기한 이후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사건을 말한다.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 (연합뉴스)
이에 대해 박 전 대표는 “결국 박근혜 전 대통령은 탄핵됐고 비선 인사 개입은 사실로 밝혀졌습니다. 내일 구속 중인 정호성 전 비서관과 제 보좌관의 증인신문이 있지만 정 전 비서관이 그동안 법정에 서너 차례 출두하지 않아 내일 출석 여부도 불투명합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박 전 대표는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이 공인된 첫 번째 행사에 참석해 제창하지 못하는 것이 못내 아쉽다”고 밝혔다.

(kh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