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한국어판

80세 노인 같은 18개월 아기 ‘벤자민 버튼 실물 판?’

(유튜브)
(유튜브)
인도 자르칸드주의 한 남매가 영화 ‘벤자민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를 연상케 하는 노안 외모로 화제가 되고 있다.

3일 영국 미러(Mirror)지에 따르면 18개월밖에 안 된 케샤브 쿠마르와 그의 7살짜리 누나 안잘리 쿠마리는 피부가 쪼그라들고 얼굴이 붓는 질병을 앓고 있다.
(유튜브)
(유튜브)

이들이 가진 질병은 평균 사람보다 더 빨리 노화하게 만드는 선천성 조로증(Progeria)과 피부 이완 증으로 인도 의사들은 치료할 수 없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누나인 안잘리는 “나는 동갑인 다른 친구들보다 다르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얼굴도 다르고 몸도 다르고 모든 것이 다르다.”라고 말했다.

“내가 얼굴이 항상 부어있는 반면 나를 제외한 이 세상은 너무나도 평범하다. 사람들은 나를 쳐다보며 나쁜 말을 던지곤 한다”라고 속내를 밝혔다.

그녀의 별명은 ‘할머니’ ‘어르신’ ‘원숭이’ ‘원숭이 장군’ 등으로 굉장한 스트레스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튜브)
(유튜브)
MOST POPULAR
LATEST NEWS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