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A year of frustration (좌절의 한 해)

When it comes to domestic politics, President Park Geun-hye had a frustrating year in 2015. There being no tradition of compromise and mutual respect among political parties, she has had difficulty throughout the year enlisting cooperation from the main opposition party on her reform agenda.

[번역]
국내 정치로 말하자면, 박근혜 대통령은 2015년 좌절스런 한 해를 보냈다. 여야 간 타협. 상호 존중의 전통 부재로 그녀는 1년 내내 개혁 어젠다에 대해 제1야당의 협력을 얻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번역]

In her New Year news conference on Jan. 12, Park pledged to turn 2015 into “a year of hope,” as the year, with no nationwide elections scheduled, would offer her administration a golden opportunity to regain economic vitality and pool the nation’s capabilities.

[번역]
전국적 선거가 열리지 않는 2015년은 경제 활력을 회복하고 국가의 역량을 모을 절호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므로 1월 12일 신년사에서 박 대통령은 2015년을 ‘희망의 한 해’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번역]

She then pledged to create an economy with solid fundamentals by stepping up structural reform efforts in four areas -- the public sector, labor market, financial system and educational sector.

[번역]
그리고 공공. 노동. 금융. 교육 등 4개 부문의 구조개혁 노력을 강화해 펀더멘탈이 튼튼한 경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번역]

Park’s economic scorecard, however, is disappointing. The economy grew an estimated 2.7 percent in 2015, falling short of the government’s target of 3.1 percent. The export machine sputtered, amplifying concerns about the falling competitiveness of Korea’s major industries.

[번역]
그러나 박 대통령의 경제 성적표는 실망스럽다. 2015년 경제성장률 예상치는 2.7%로 정부 목표 3.1%에 미치지 못했다. 수출기계가 털털거리며 한국 주요 산업의 경쟁력 하락에 대한 우려를 증폭시켰다.
[/번역]

Park’s performance in implementing structural reforms is even worse. On Dec. 23, she held a meeting to assess the progress in carrying out reforms. As major achievements for this year, the government cited the reform of the public pension and the Sept. 15 tripartite agreement among labor, management and the government.

[번역]
박 대통령의 구조개혁 실행 성적은 더욱 나쁘다. 12월 23일 그녀는 구조 개혁 실행의 진전을 평가하기 위한 회의를 열었다. 올해의 주요 성과로 정부는 공적 연금 개혁, 9월 15일 노사정 대타협을 들었다.
[/번역]

But the pension reform was a half-success at best, as the government employees’ pension is on course to return to its present level of deficit in seven years. Regarding labor reforms, no progress has been made in setting the tripartite agreement into law since September.

[번역]
그러나 공무원 연금이 7년 후에 현재의 적자 수준으로 돌아가게 돼 있어 연금 개혁은 기껏해야 절반의 성공이었다. 노동 개혁은 9월 이후 노사정 합의 법제화에 있어 아무런 진전이 없었다.
[/번역]

Yet Park’s poor scorecard on reforms is not entirely her fault. Much of the blame should be put on the main opposition Minjoo Party of Korea as the party has persistently refused to cooperate in passing reform bills, including those on labor reform.

[번역]
그러나 박 대통령의 부실한 개혁 성적표가 전적으로 그녀의 잘못은 아니다. 노동개혁안을 포함해 개혁안 처리에 있어 고집스레 협력을 거부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의 책임이 크다.
[/번역]

The Minjoo Party controls about 40 percent of the 300-seat National Assembly. But the current law on the operation of the parliament has given it de facto veto power on legislative issues.

[번역]
더불어민주당은 국회 300석 중 40%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국회 운영에 대한 현행법은 입법 문제에 있어 더불어민주당에 사실상 거부권을 부여하고 있다.
[/번역]

The law requires approval from three-fifths of lawmakers for the enactment of a disputed bill. This unreasonable voting rule, which was introduced in 2012, has empowered hard-liners in the Minjoo Party, making compromise with the ruling party difficult.

[번역]
논란이 되는 법안이 법으로 제정되려면 국회의원 5분의 3의 동의가 필요하다. 2012년에 도입된 이 불합리한 표결 규정은 더불어민주당 강경파에게 권능을 부여해 여당과의 타협을 어렵게 만들고 있다.
[/번역]

These hard-liners are mostly former student political activists who fought fiercely against the dictatorial governments of the past. They still tend to think and behave like activists, regarding compromise as defeat and perceiving inter-party rivalry as a battle between democracy fighters and antidemocratic forces.

[번역]
이 강경파들은 대부분 과거 독재정부를 상대로 치열하게 싸운 운동권 출신이다. 이들은 타협을 패배로 생각하고 여야 경쟁을 민주투사, 반민주 세력과의 싸움으로 인식하며 아직도 운동권처럼 생각하고 행동하는 경향이 있다.
[/번역]

The three-fifths voting rule was introduced to eliminate violence from the National Assembly. It has ended a tradition of using force to block passage of bills, but it has often put the Assembly in a vegetative state. The rule was intended to respect the rights of the minority. But the minority has repeatedly abused it, making the National Assembly a symbol of inefficiency and a stage for stiff confrontation.

[번역]
5분의 3 표결 규정은 국회에서 폭력을 없애기 위해 도입됐다. 이 규정은 법안 처리를 막기 위해 폭력을 사용하는 전통을 끝냈지만 국회를 식물 상태로 만들곤 한다. 이 규정은 소수의 권리를 존중하기 위해 도입됐다. 그러나 소수는 이를 계속 남용하며 국회를 무능의 상징, 강경한 대립의 장으로 만들고 있다.
[/번역]

The tougher decision-making rule would have been costly even in a country with a strong tradition of making decisions through compromise. For a country like Korea with a still immature democratic culture, it has proved disastrous. Korea cannot afford a repeat of 2015. Next year, the Korean economy is expected to face more unfavorable conditions. To meet the challenges that lie ahead, Korea should not let antagonistic politics hobble economic growth anymore.

[번역]
타협을 통한 정책 결정의 전통이 강력한 나라라도 정책 결정 규정이 힘들어지면 희생이 클 것이다. 한국처럼 민주주의 문화가 미성숙한 국가에 그것은 재앙으로 입증되고 있다. 한국은 2015년을 반복할 여유가 없다. 내년에 한국 경제는 더욱 불리한 여건에 직면할 것으로 보인다. 앞에 놓인 난국에 잘 대처하려면 더 이상 반목하는 정치가 경제 성장을 방해하도록 놔둬선 안 된다. (코리아헤럴드 12월 30일자 기사)
[/번역]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