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EYE

[에니즈] 집 파괴자

By Korea Herald
  • Published : Nov 16, 2015 - 08:54
  • Updated : Nov 16, 2015 - 08:54
Home wrecker

Dear Annie: My husband and I have been happily married for 20 years. After the kids were grown, we decided to downsize. We put our home on the market and moved to a different state.

My husband’s mother did not want us to move. She started interfering with the real estate office that was showing our house. She was given written warnings to stay away from the property. She then stripped all our perennials and trellises and took the picnic table and hoses -- anything she could get off the property. She left a huge mess, and I had to pay someone to clean it up.

She wouldn’t stop, so I finally called law enforcement. Now members of the family have labeled me “psycho” because I filed a complaint, but the local police haven’t done anything. Mom continues to arrive at showings and claims she is the caretaker. What can I do to stop this woman without breeding more ill will? -- Fed-Up Psycho

Dear Fed Up: Your mother-in-law’s behavior is outrageous. Where is your husband in all this? He should quite firmly inform his mother that her punitive and destructive actions must stop immediately or she risks estrangement from his family. It is obvious that she is so frightened and upset by your departure that she believes her only recourse is sabotage. You both need to reassure her that living elsewhere will not keep you from calling, writing and visiting often. If she is incapable of adjusting, however, suggest she get professional help. It sounds like she could use it.

‘Small’ problem

Dear Annie: I am a 60-year-old divorced male. I am decent looking, financially secure, have a lot of close friends, and am fun and interesting. Yet I haven‘t dated in 25 years. Why? It is embarrassing to admit, but I feel inadequately endowed.

My friends think I am just too picky, but I can’t tell them the truth. I would love to have a woman in my life to travel with and share all that I have to offer. I would treat her like an angel. I don‘t want to go on spending my life alone. What can I do? -- Embarrassed

Dear Embarrassed: We suspect many of the women in our reading audience will be writing to ask for your address because you sound like a gem. (Sorry, ladies, we don’t put readers in touch.)

We won‘t say, “Size doesn’t matter,” because we know you believe it does. But the majority of women are more interested in the rest of you. The secret to a great sex life is in the organ between your ears, and your willingness to please your partner. We guarantee there is a woman out there who will love you for your personality, your intelligence, your warmth and your kindness. But you won‘t know until you put yourself out there. Tell your friends you are looking, and then check out church groups, volunteer groups and even online dating sites. Not every woman will be a keeper, but please don’t give up.

집 파괴자

애니에게: 남편과 전 20년 동안 행복한 결혼생활을 보내고 있어요. 애들이 다 크고 난 후 규모를 줄이기로 결정했어요. 집을 시장에 내놓고 다른 주로 이사를 했어요.

시어머니는 우리가 이사하는 걸 원치 않으셨어요. 우리 집을 보여주는 부동산 사무실에 간섭하기 시작하셨죠. 어머님은 우리 집에서 떨어져 있으라는 서면 경고를 받으셨어요. 그러자 우리 다년초, 격자 울타리를 몽땅 가져가시고 피크닉용 테이블, 호스도 가져가셨어요. 우리 집에서 가져갈 수 있는 건 몽땅 가져가셨죠. 엄청 어질러 놓고 가셔서 사람을 고용해서 치워야 했어요.

어머님이 멈추질 않으셔서 결국은 경찰을 불렀어요. 제가 신고를 했다고 이제 집안 식구들은 저를 ‘사이코’라고 해요. 하지만 경찰은 아무 것도 하지 않고 있어요. 어머니는 계속 부동산에 가셔서 자신이 대행인이라고 하세요. 어떡해야 더 이상 악감정을 야기하지 않고 어머님을 멈출 수 있을까요? -- 질려버린 사이코

질려버린 분께: 어머님이 너무 하시네요. 남편 분은 뭘 하고 계시죠? 그는 어머니에게 ‘벌을 주는 듯한 파괴적 행동을 즉시 멈추시라, 그렇지 않으면 우리 가족들과 소원해 질 수 있다’고 단호하게 알려야 합니다. 어머니는 당신들이 떠난 것에 너무 놀라고 당황해서 파괴 행위만이 유일한 방법이라고 생각하는 걸 겁니다. 두 분 모두 이사를 갔어도 자주 전화하고 편지도 쓰고 찾아뵙겠다고 안심시켜 드리세요. 그래도 어머님이 적응을 못하신다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보시라고 하세요. 어머님은 도움을 이용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작은’ 문제

애니에게: 전 60세 이혼남이에요. 외모도 괜찮고 재정적으로도 안정적이고 친한 친구들도 많고 재미있는 사람이에요. 그런데 25년 동안 데이트를 못했어요. 왜일까요? 인정하긴 부끄럽지만 그것의 크기가 너무 작은 것 같아요.

친구들은 제가 너무 까다롭게 군다고 생각하지만 전 진실을 말할 수 없어요. 일생의 여자를 만나 같이 여행하고 제가 줄 수 있는 모든 걸 공유하고 싶어요. 그녀를 천사처럼 대할 거예요. 혼자서 일생을 계속 보내고 싶진 않아요. 어쩌면 좋을까요? -- 부끄러운 사람

부끄러운 분께: 숨은 보석이신 것 같으니 이 글을 읽는 많은 여성 분들이 당신의 주소를 문의하진 않을까 싶네요. (죄송하지만 여성 분들, 저희는 다리를 놔 드리진 않습니다)

’크기가 중요하지 않다’고는 말씀 드리지 않을게요. 중요하다고 생각하실 테니까요. 하지만 많은 여성들은 당신의 나머지 부분에 관심이 있답니다. 멋진 성생활의 비결은 귀 사이의 기관, 파트너를 기쁘게 해 주려는 의지에 있어요. 당신의 성격, 지성, 따뜻함, 자상함을 사랑할 여자가 분명히 있을 겁니다. 하지만 최선을 다해 보기 전까지 모르는 법이에요. 친구들에게 여성을 찾는다고 이야기하고 교회 단체, 자원봉사 단체, 온라인 교제 사이트도 알아보세요. 모든 여성이 결혼할 가치가 있진 않겠지만 포기하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