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Tasks ahead (앞으로의 과제)

The sight of President Park Geun-hye standing alongside Chinese leader Xi Jinping, with 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placed between them, at a massive military parade in Beijing on Thursday may well be seen as signaling what some observers call a seismic change of the diplomatic configuration in Northeast Asia. Choe Ryong-hae, a key aide to North Korean ruler Kim Jong-un, was seen at the end of a row of foreign dignitaries watching the parade from a rostrum overlooking Tiananmen Square.

[번역]
목요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열병식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사이에 두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나란히 서 있는 광경은 동북아 외교 지형의 큰 변화를 시사하는 것으로 봐도 될 것이다. 북한 김정은의 최측근인 최룡해는 천안문 성루의 말석에 앉아 열병식을 지켜봤다.
[/번역]

It was a snapshot of deepening ties between South Korea and China, which were battlefield foes during the 1950-53 Korean War in which China fought alongside North Korea, and estranged relations between Beijing and Pyongyang. Western leaders skipped the military parade, widely seen as a show of force by an increasingly assertive China.

[번역]
이 광경은 6.25때 적으로 싸운 한.중의 관계 강화와 북.중의 소원해진 관계를 단편적으로 보여줬다. 서방 지도자들은 점점 주장이 강해지고 있는 중국의 무력 과시로 간주되는 열병식에 참석하지 않았다.
[/번역]

Park’s attendance at the event has drawn some concern from Western capitals that South Korea may be tilting toward China. It underscores, however, Seoul’s crucial interests in consolidating cooperation with Beijing in persuading Pyongyang to give up its nuclear weapons programs and, more ultimately, achieving reunification of the peninsula.

[번역]
박 대통령의 열병식 참석은 한국이 중국 쪽으로 기울고 있는 것 같다는 서방 정부들의 우려를 다소 낳고 있다. 그러나 이는 북한이 핵을 포기하도록 설득하고 궁극적으로 남북 통일을 달성함에 있어 중국과의 협력을 공고히 하는 것의 중대한 이익을 강조하고 있다.
[/번역]

During her summit with Xi on Wednesday, Park expressed gratitude for the constructive role China had played in defusing recent tensions on the peninsula. Park’s high-profile attendance at the military parade certainly helped consolidate strategic partnership between Seoul and Beijing and win Chinese hearts. But it has also left South Korea with equally important tasks of strengthening alliance with the U.S. and improving strained ties with Japan.

[번역]
박 대통령은 수요일 시 주석과의 정상회담에서 중국이 최근 한반도 긴장 완화에서 건설적 역할을 해 준 것에 대한 감사를 표했다. 세간의 주목을 받은 그녀의 열병식 참석은 한.중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공고히 하고 중국인들의 마음을 얻도록 도왔음이 틀림없다. 그러나 한.미 동맹 강화, 한.일 관계 개선이라는 똑 같은 중요한 과제도 남겼다.
[/번역]

During her summit talks with U.S. President Barack Obama in Washington next month, Park should make her best pitch to ease U.S. concern about Seoul getting closer to Beijing. As some experts here note, it may need more efforts beyond her upcoming U.S. trip to ensure the Seoul-Washington alliance will not be affected by enhanced partnership between South Korea and China.

[번역]
내달 미국 워싱턴에서 열리는 한.미 정상회담에서 박 대통령은 한.중 관계 강화에 대한 미국의 우려를 완화시키기 위해 이야기를 잘 해야 한다. 일부 국내 전문가들이 지적하듯 한.중 관계 강화로 한.미 동맹이 영향을 받지 않도록 하려면 박 대통령의 내달 방미 이외에도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할 것이다.
[/번역]

Park’s agreement with Xi to push for holding trilateral summit talks with Japanese leader Shinzo Abe later this year has opened the way for improving Seoul’s frayed ties with Tokyo. If the three-way meeting is held in Seoul as envisioned, first bilateral talks may be set up between Park and Abe. This will be in tune with Washington’s hope to see better relations between its two key Asian allies.

[번역]
박 대통령과 시 주석이 올해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의 3국 정상회담을 열기로 합의한 것은 한일 관계 개선의 길을 열어 놓았다. 3국 정상회담이 계획처럼 서울에서 열린다면 첫 한일 정상회담이 열릴 수도 있다. 이는 한일 관계 개선을 바라는 미국의 바람에 따르는 것이 될 것이다.
[/번역]

If it proves instrumental in deterring Pyongyang’s further provocations, including a possible long-range missile launch, the strengthened partnership between Seoul and Beijing may help South Korea take an initiative in promoting trilateral cooperation with the U.S. and Japan.

[번역]
이것이 장거리 미사일 발사 등 북한의 도발 저지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입증된다면 한.중 관계 강화는 한.중.일 3국 협력 증진을 주도하도록 도울 수도 있다.
[/번역]

South Korea should also play an effective role in bridging differences between China and the U.S. over the resumption of six-party talks on dismantling the North’s nuclear arsenal. Seoul officials now need to exercise strategic wisdom and adroitness to ensure Park’s attendance at the sensitive event in Beijing will result in triggering a virtuous cycle of forging better security conditions in the region.

[번역]
또 한국은 6자 회담 재개에 대한 미.중의 의견 차이를 잇는데 있어 효과적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 이제 한국 정부 관계자들은 박 대통령의 열병식 참석이 역내 안보 증진의 선순환 계기가 되도록 머리를 써야 한다.
[/번역]

Presiding over the military parade, Xi said that no matter how much stronger it might become, China would never seek hegemony or expansion and never inflict its past suffering on any other nation. Constructive partnership between Seoul and Beijing, which contributes to regional peace and stability, will help ease the world’s dubious eye on China’s true intention.

[번역]
시 주석은 열병식을 주재하면서 중국은 아무리 강해지더라도 패권이나 확장을 모색하거나 어떤 국가에도 과거의 고통을 안기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역내 평화, 안정에 기여하는 한.중의 건설적 협력 관계는 중국의 진짜 의도에 대해 미심쩍어 하는 세계의 시선을 완화시켜 줄 것이다. (코리아헤럴드 09월05일자 기사)
[/번역]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