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EYE

[사설] 유엔 북한 인권 사무소 문 열어

By Korea Herald
  • Published : Aug 3, 2015 - 09:02
  • Updated : Aug 3, 2015 - 09:02

Closer watch 2015.06.30
유엔 북한 인권 사무소 문 열어

<06월23일자 사설>

The United Nations is set to open its field office in Seoul on Tuesday to deal with the human rights situation in North Korea. The move risks aggravating inter-Korean relations that have remained frozen in the past years, but marks a significant step forward in international efforts to improve dismal rights conditions in the communist state.
화요일 서울에서 북한 인권을 다루는 유엔의 현장 사무소가 문을 연다. 수년 간 냉각돼 있는 남북 관계를 악화시킬 우려도 있으나 북한의 참담한 인권을 개선하려는 국제적 노력의 중요한 일보다.
The field office, which will be run by five or six staff, will monitor and document the North`s human rights situation. Its role is based on a report released in February by the Commission of Inquiry, a U.N. panel tasked with probing rights violations in the North, wrapping up its yearlong mission. The report called for a series of actions, including the establishment of a field-based structure, to address the problems.
직원 5-6명이 운영하게 될 이 사무소는 북한의 인권상황을 모니터링하고 기록하게 된다. 사무소의 역할은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COI)가 1년 간의 북한의 인권 침해 조사를 마무리하면서 2월에 발표한 보고서를 토대로 한다. 이 보고서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현장 기반 조직 설치를 포함해 일련의 조치를 촉구했다.
In March, the U.N. Human Rights Council adopted a resolution that reflected the COI`s recommendations. South Korea has since worked together with the Office of the U.N. High Commissioner for Human Rights to set up the proposed office on its soil. The South Korean government recommended locating the office in Songdo, a newly-developed international business district in Incheon, but the OHCHR insisted the office be located in Seoul to ensure operational efficiency.
3월 유엔 인권위원회는 COI의 권고를 반영한 결의안을 채택했다. 한국은 그 후 자국 내에 사무소를 설치하기 위해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OHCHR)과 함께 일했다. 한국 정부는 새로 개발된 국제 비즈니스 도시 인천 송도에 사무소를 설립하는 것을 권고했으나 OHCHR는 운영상 효율을 위해 서울에 설립할 것을 고집했다.

The office is expected to be an outpost for the global task of tackling human rights violations by the oppressive North Korean regime. As an entity under the wing of the U.N., it is set to play a bridging role between domestic civic groups committed to improving the North`s rights conditions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사무소는 북한의 인권 침해에 대처하는 국제적 과업의 전초 기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사무소는 유엔산하 조직으로서 북한 인권 개선에 힘쓰는 국내 민간단체와 국제사회 간의 교량 역할을 할 예정이다.

But caution is needed to avoid the overlap of activities between the office and local civic organizations. The U.N. personnel should also be cautious not to be involved in or swayed by political controversies here over how to handle North Korean issues.
그러나 사무소와 시민 단체 활동의 중복을 피하려면 주의가 필요하다. 유엔 인력도 북한 문제를 다루는 방법에 대한 국내의 정치적 논란에 연루되거나 흔들리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단어설명
단어 뜻
field office 현장 사무소
human rights 인권
dismal 솜씨[형편]없는, 질 낮은; 음울한, 울적하게 하는
monitor 감독하다
address the problems 문제를 해결하다
adopt 채택하다
set up 설치하다
be located in~ ~에 위치하다
outpost (군대의) 전초 기지
oppressive 억압[탄압]하는, 억압적인
international community 국제사회
caution 조심; 경고[주의]
overlap 중복; 겹치다; 겹쳐지다, 포개지다
be involved in~ ~에 개입되다, 관계되다
political controversy 정치적 논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