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EYE

[사설] 위기의 부산국제영화제

By Korea Herald
  • Published : Mar 9, 2015 - 09:12
  • Updated : Mar 12, 2015 - 13:02
Film fest at risk

위기의 부산국제영화제



<01월30일자 기사>



It appears Busan Mayor Suh Byung-soo and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commissioner Lee Yong-kwan have mended fences over Suh`s demand that Lee step down from his position, but concerns still remain over the independence of Asia`s premier film festival.

서병수 부산시장이 이용관 부산국제영화제(BIFF) 집행위원장에게 사퇴를 요구한 것과 관련해 두 사람이 화해를 한 것으로 보이나 BIFF의 독립성에 대한 우려는 여전하다.

The rift surfaced during last year`s BIFF when the festival went ahead with the screening of “Diving Bell,” a controversial documentary about the Sewol ferry disaster, despite Suh`s objection. Busan City provides 6 billion won of the festival`s 12 billion won budget, and the mayor serves as the festival organizing committee chairman.

지난 해 BIFF가 세월호에 대한 다큐멘터리 영화 ‘다이빙벨` 상영을 강행한 후 갈등이 부상했다. 부산시는 BIFF 예산 120억원 중 60억원을 제공하고 있으며 서 시장은 BIFF 조직위원장을 맡고 있다.

The Bureau of Audit and Inspection`s special probe of BIFF, an unusual move, was followed by a regular review by the city government, suggesting that BIFF was being targeted for screening “Diving Bell.”

BIFF에 대한 감사원의 이례적인 특별 감사 후 부산시의 정기 감사가 뒤따라 BIFF가 ‘다이빙벨` 상영 때문에 목표물이 됐음을 암시했다.

Last week the city suggested Lee, whose term expires in February next year, step down, and presented a list of irregularities discovered during its review. News of the meeting led to a storm of criticism from the film industry which attacked the action as an attempt to muzzle freedom of expression, a move that would greatly damage the film festival`s independence.

지난 주 부산시는 내년 2년에 임기가 만료되는 이 의원장에게 사퇴를 종용하고 감사 중에 발견된 비리 목록을 내놓았다. 회의 소식이 보도되자 표현의 자유를 억압하는 처사로 BIFF의 독립성을 크게 훼손할 것이라는 영화업계의 비판이 쏟아져 나왔다.

Things came to a head when BIFF issued a press release on Jan. 26, explaining itself on the major points of contention presented by the city. It also said the organization should be given an opportunity to present a reform plan before the city demands personnel changes.

1월 26일 BIFF가 부산시가 제시한 주요 문제점에 대해 해명하는 보도자료를 내면서 갈등은 정점에 달했다. BIFF측은 시가 인사 교체를 요구하기 전에 쇄신안을 제시할 기회를 줘야 한다고도 말했다.



With tension escalating, Suh held a meeting with Lee the next day during which he is said to have expressed concerns about BIFF. Suh also pointed out that the festival needed to contribute more toward the local community by boosting the area`s film industry. Lee is reported to have promised a reform plan and a new vision for BIFF as requested by the mayor.

긴장감이 고조되자 서 시장은 다음 날 이 위원장과 회동을 갖고 BIFF에 대한 우려를 피력했다. 서 시장은 또한 BIFF가 부산의 영화산업을 진흥시켜 지역 공동체에 더욱 기여해야 한다 지적했다. 이 위원장은 서 시장이 요구한 대로 BIFF의 쇄신안과 새로운 비전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단어설명

단어 뜻

1 mend fences (~와의) 불화[관계]를 개선하다

2 independence 독립 ; 자립



3 rift (사람들 사이의) 균열[틈]

4 surface (한동안 숨어 있던 것이 갑자기) 나타나다[드러나다], 표면화되다 ; 수면으로 올라오다



5 provide 제공하다

6 budget 예산

7 unusual 이례적인, 특이한, 흔치 않은, 드문

8 regular 규칙적인, 정기적인

9 target (공격・비판의) 목표[표적]로 삼다, 겨냥하다



10 expire 만료되다, 만기가 되다

11 step down (요직 등에서) 물러나다

12 muzzle 억압하다; (사람들에게 의견 표현을 못하도록) 재갈을 물리다



13 damage 손상을 주다, 피해를 입히다, 훼손하다

14 personnel changes 직원의 이동, 인사이동,

15 express concern 우려를 표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