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ekender] Overseas shopping one click away

캐나다구스 짝퉁 ‘코리아구스’, 법적 소송 걸릴 위기

kh close

 

Published : 2013-12-04 09:55
Updated : 2013-12-04 10:34

국내 의류 업체가 고가 패딩 브랜드로 알려진 ‘캐나다구스’와 비슷한 디자인의 패딩을 대거 생산해 매출을 올리는 것을 문제 삼은 캐나다구스가 법적 소송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캐나다구스 수입업체인 코넥스솔루션은 2일 “캐나다구스 본사가 법적 소송을 검토하고 있다”며 “특히 로고를 그대로 차용한 카피 제품에는 더욱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국내 학생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캐나다구스는 가격이 100 만원대로 부담스로운 반면, 캐나다구스를 모방한 이른바 ‘코리아구스’ 패딩 점퍼들은 20 만원대의 가격에 팔리고 있다. 

캐나다구스의 로고는 북극해를 상징하는 지도이다. 이에 국내 브랜드들은 독도를 상징하는 지도 등, 로고까지 비슷하게 디자인해 판매하고 있다.

(임우정 인턴기자 / 코리아헤럴드) 



<관련영문기사>

Canada Goose to file suit against Korean firms

Canada Goose, an upscale fashion brand known for its high-priced winter jackets, is reportedly considering taking legal action against South Korean apparel companies over allegedly copied products sold here.

“The head office of Canada Goose is reviewing the litigation,” said an official of Connexsolution, the local distributor for Canada Goose said. “It will take tough action against products that used the logo of the firm without permission.”

The Canadian company’s jackets are gaining popularity among South Korean students. However, since its coats are too expensive for many local customers, some Korean firms have rushed to produce similar jackets at a lower price to grab a share in the segment.

While a Canada Goose jacket can cost nearly $1,000, domestic brands are priced at less than $200.

By Im Woo-jung, Intern reporter
(iwj@heraldcorp.com)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