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Business

Facts and figures on the new iPad mini

These are the principal features, pricing and availability of the new iPad mini tablet computer unveiled by Apple on Tuesday:

-- the iPad mini has a 7.9-inch (20.06-centimeter) touchscreen when measured diagonally, smaller than the 9.7-inch (24.6-cm) display on the original iPad

-- the iPad mini weighs 0.68 pounds, 53 percent lighter than Apple's third generation iPad

-- it is 7.2 millimeters (0.28 inches) thick, 23 percent thinner than the original iPad and thinner than a pencil

-- the iPad mini has 10 hours of battery life, the same as the latest iPad

-- the iPad mini runs on Apple's latest operating system, iOS 6, and features a dual-core A5 chip

-- it has a front-facing HD camera and a 5-megapixel camera on the back for taking still pictures and recording 1080p HD video

-- the iPad mini with Wi-Fi connectivity and 16 gigabytes of memory costs $329, the 32GB model sells for $429 and the 64GB version for $529

-- the 16GB iPad mini with Wi-Fi and cellular connectivity costs $459. The 32GB model costs $559 while the 64GB version is $659

-- Apple will take pre-orders for the iPad mini from October 26 and the Wi-Fi model will go on sale on November 2 in Australia, Austria, Belgium, Britain, Bulgaria, Canada, the Czech Republic, Denmark, Finland, France, Germany, Hong Kong, Hungary, Iceland, Ireland, Italy, Japan, Liechtenstein, Luxembourg, the Netherlands, New Zealand, Norway, Poland, Portugal, Puerto Rico, Romania, Singapore, Slovakia, Slovenia, South Korea, Spain, Sweden, Switzerland and the United States

-- Apple said the iPad mini with Wi-Fi and cellular connectivity will start shipping a couple of weeks after the Wi-Fi model (AFP)


The iPad Mini (AP-Yonhap News)
The iPad Mini (AP-Yonhap News)



<관련 한글 기사>


애플 아이패드미니 등 신제품 발표 영상!


애플은 23일(현지시각) 미국 새너제이의 캘리포니아 극장에서 행사를 열고 7인치대 태블릿PC 아이패드 미니를 공개했다.

아이패드 미니는 화면 크기가 기존 아이패드(9.7인치)보다 줄어든 7.9인치이지만 해상도는 아이패드2와 같은 1024×768이다. 화면 밀도는 162ppi(인치당 화소 수)가 됐다.

크기는 작아졌지만 해상도는 아이패드2와 똑같고, 화면 비율은 3세대 뉴아이패드와도 같다.

디자인 면에서는 화면 테두리(bezel) 두께가 상하좌우 일정했던 기존의 아이패드와 달리 좌우로는 얇고 상하는 두껍게 바뀌었다. 색상은 이전 제품과 마찬가지로 검은색과 흰색으로 출시됐다.

프로세서로는 아이패드2에 사용했던 A5를 장착했으며 두께는 7.2㎜, 무게는 308g(0.68파운드)이다. 배터리 사용 시간은 최대 10시간이다.

영상통화(페이스타임)를 위한 전면 HD 카메라를 장착했으며 뒷면 카메라는 500만 화소다.

와이파이(Wi-Fi, 무선랜) 전용 아이패드 미니는 16GB(기가바이트)와 32GB, 64GB 모델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각각 329, 429, 529달러로 책정됐다. 3세대(3G)와 LTE(롱텀에볼루션) 이동통신을 지원하는 모델의 가격은 저장장치 용량에 따라 459~659달러다.

이는 경쟁 제품인 아마존의 킨들파이어HD와 구글의 넥서스7의 가격 199달러보다는 비싼 것이며, 발표 이전에 업계와 일부 외신이 기대했던 가격인 249달러보다도 다소 비싸다.

아이패드 미니(와이파이 전용)는 26일부터 예약판매하며 11월2일 출시된다. 한국은 미국•영국•프랑스•일본 등 30여개국과 함께 아이패드 미니의 1차 출시국에 포함됐다.

그러나 아이패드 미니의 LTE 주파수가 국내 이동통신사들인 SK텔레콤이나 KT와 맞는지는 이날 발표 내용에 포함되지 않았다.

제품 소개를 맡은 애플의 마케팅 담당 필 실러 애플 수석부사장은 아이패드 미니를 구글의 7인치 태블릿PC 넥서스7과 직접 비교하며 "그들의 것(넥서스7)은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졌으며 더 두껍고 무겁다"면서 "그러나 아이패드 미니는 (가볍고 얇은데도) 화면은 49% 더 넓다"고 강조했다.

애플은 이날 4세대 아이패드와 레티나 화면을 장착한 새 13인치 맥북 프로, 새 아이맥도 공개했다.

4세대 아이패드는 전작 '뉴아이패드'의 A5X 프로세서보다 구동•그래픽 성능을 2배 높인 A6X 프로세서를 달았다.

LTE(롱텀에볼루션)를 지원했음에도 주파수 때문에 국내에서는 사용할 수 없었던 전작과 달리 주파수 대역을 확장해 국내 이동통신사인 SK텔레콤[017670]과 KT에서도 서비스된다. 가격은 전과 같이 499~699달러(와이파이 전용 기준)다.

새 13인치 맥북 프로는 화소 수가 이전 모델과 비교해 4배인 2560×1600 해상도를 채택했다. 이는 HD TV의 1920×1080보다 높은 수치다.

새 아이맥은 가장자리의 두께가 5㎜로 전작 대비 80% 얇아졌고, 속도가 빠른 SSD(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와 용량이 큰 하드디스크(HDD)를 하나로 합한 퓨전드라이브를 장착했다.

기본적으로 애플리케이션•사진•웹서핑 데이터 등은 SSD에, 문서와 동영상 등은 HDD에 저장되지만 자주 사용하는 문서•동영상은 자동으로 SSD로 옮겨준다.

애플은 또 아이북스를 업데이트 하면서 한국어 전자책을 지원하기 시작했다. 네이버의 공개 글꼴인 '나눔고딕'과 '나눔명조'도 따로 내려받아 아이북스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연합뉴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