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National

Deepest-ever view of universe in new image

MUNICH, Germany (UPI) -- Ten years of images from the Hubble space telescope have been combined for the best, deepest-ever view of the universe, U.S. and European astronomers say.

The photo, assembled by combining a decade of NASA/European Space Agency Hubble observations of a patch of sky within the original Hubble Ultra Deep Field, has been dubbed eXtreme Deep Field or XDF, the Hubble European Space Agency Information Center in Munich, Germany, reported Tuesday.

Collating images collected through long years of observation, the resulting image reveals about 5,500 galaxies, both nearby and very distant, making it the deepest image of the Universe ever taken.

“The XDF is the deepest image of the sky ever obtained and reveals the faintest and most distant galaxies ever seen,” said Garth Illingworth of the University of California, Santa Cruz, principal investigator of the Hubble Ultra Deep Field 2009 program.

The universe is 13.7 billion years old, and the XDF reveals galaxies going back 13.2 billion years in time.

“XDF allows us to explore further back in time than ever before,” Illingworth said.

Before Hubble was launched in 1990, astronomers had been able to see galaxies as much as 7 billion light-years away, just halfway back to the big bang.






<관련 한글 기사>

NASA, 가장 먼 우주 최신 영상 공개!

미항공우주국(NASA)과 유럽우주국(ESA)의 허블 망원경이 지난  10년간 촬영한 우주의 영상들을 모두 합친 결과 빅뱅 후 얼마 지나지 않은 지난 132 억년 전까지 아우르는 가장 먼 우주 영상이 탄생했다고 미국과 유럽 매체들이 보도했다.

`익스트림 딥 필드‘(eXtreme Deep Field, 또는 XDF)로 불리는 이 영상은 사람의 눈으로 볼수 있는 빛의 1억분의 1에 불과한 먼 우주의 빛까지도 보여준다.

이 영상을 통해서 가까운 곳 뿐 아니라 매우 먼 거리의 우주를 합쳐 약 5,500갱의 갤럭시를 볼 수 있다.

XDF에는 우리 은하와 같은 나선 은하들로부터 은하간 충돌의 결과인 붉고 흐린 점, 오늘날 가장 큰 은하의 씨앗으로 보이는 아주 작은 은하 등 광범위한 은하들이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연구진은 허블 망원경으로 같은 영역을 총 2억초에 걸쳐 촬영한 영상 2천개의 빛을 합쳐 이 놀라운 영상을 만들어냈다.

우주는 137억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는데 XDF 영상은 132억년의 시간까지 보여줄 수 있다.

허블망원경이 1990년에 생기기 전까지 천문학자들은 70억광년까지만 볼 수 있었다.

(코리아헤럴드)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