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tcoin exchange MtGox to start liquidation process

Class action suit against Apple over iPod

Class action suit against Apple over iPod

kh close

 

Published : 2012-05-11 10:52
Updated : 2012-05-11 10:52

Millions of iPod owners may be surprised to learn they're suing Apple, industry analysts said.

A lawsuit against Apple by RealNetworks, which developed the Real Player app and the Harmony music service, has been given class-action status U.S. District Court for the Northern District of California, Mashable reported Thursday.

Consumers who purchased iPod devices between Sept. 12, 2006, and March 31, 2009, may soon be getting an e-mail from RealNetworks, Mashable said.

RealNetworks' Harmony, created in 2004, was a digital rights management translation service that allowed users to play songs downloaded from the RealPlayer music store on iPods.

However, Apple issued an iPod firmware update not long after the announcement of Harmony that blocked it and other music services from uploading songs to the iPod.

The lawsuit accuses Apple of unfairly blocking competition.

"The lawsuit claims that Apple violated federal and state laws by issuing software updates in 2006 for its iPod that prevented iPods from playing songs not purchases on iTunes. The lawsuit claims that the software updates caused iPod prices to be higher than they otherwise would have been," Web site ipodlawsuit.com said.

Owners of first- through fourth-generation Nanos, second- and third-generation Touches, first- through third-generation Shuffles, a fifth-generation classic iPod or the special edition U2 iPod are automatically included in the lawsuit, Mashable reported.

 

<한글 기사>

“아이팟 구매자들, 집단 소송 참여할 수 있다”

리얼 플레이어와 하모니 음악 서비스를 제공하는 리얼네트웍스(RealNetworks)가 애플을 상대로 미국 캘리포니아 지방 법원에 집단 소송을 제기한다.

2006년 9월 12일부터 2009년 3월 31일 사이 아이팟을 구매한 소비자는 리얼네트웍스로부터 조만간 이메일을 받게 될 것이라고 미국 IT전문 매체 매셔블(Mashable)이 전했다.

리얼네트웍스는 지난 2004년 리얼플레이어 뮤직 스토어 사용자들이 자신들의 음악 파일을 애플의 음악 플레이어인 `아이팟`에 이전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 ‘하모니’를 선보였다.

그러나 애플은 얼마 지나지 않아 아이팟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하는 과정에서 리얼네트웍스의 온라인 뮤직 스토어에서 구입한 곡을 아이팟에서 재생할 수 없도록 조치를 취했다.

리얼네트웍스는 애플의 불공정행위를 지적하며 “애플이 지난 2006년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 하면서 아이튠스 외에서 구매된 곡을 재생하지 못하게 하는 위법행위에 대해 이 소송을 제기한다. 당시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는 아이팟의 가격 또한 상승 시켰다.” 고 웹사이트 (ipodlawsuit.com)를 통해 말했다.

매셔블은 나노 1세대에서 4세대, 1세대에서 3세대의 아이팟 터치 구매자 그리고 1세대에서 3세대의 아이팟 셔플 이용자 등은 자동적으로 이 집단 소송에 포함된다고 덧붙였다.

Photo News

BMW 전기차 i3 출시, 가격대가 에쿠스

기아차 '3세대 카니발' 실제 모습 공개

렉서스 신형 SUV 모습 드러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