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rdish politician Fouad Massoum named president of Iraq

Super bright moon dazzles night skies

kh close

 

Published : 2012-05-07 09:28
Updated : 2012-05-07 09:33

A super-full and extra-bright moon dazzled the night skies this weekend as the lunar body swept along the low point of its elliptical orbit around the Earth.

The Super Moon is shown after rising over Canton, Ohio, Saturday. (AP-Yonhap News)


The so-called lunar perigree brings the moon about 50,000 kilometers closer to the Earth than when it's at the farthest point of its oval orbit.

When a full moon coincides with this low point, as it did overnight from Saturday to Sunday, it appears especially bright and large, with observers often able to make out craters and other lunar features in clearer detail than normal.

NASA says the perigree full moon appears about 14 percent larger and 30 percent brighter than other full moons in 2012.

Super-full perigree moons occur about once a year on average. (AFP)

 

<관련 한글 기사>


초대형 '슈퍼달', 밤하늘에 출몰하다!

초대형 보름달인 '슈퍼문(Super Moon)'이 주말 지구촌 곳곳의 밤하늘을 환하게 수놓았다.

슈퍼문은 그리니표준시(GMT)로 6일 오전 3시30분(한국시간 낮 12시30분) 달이 타원형 궤도에서 지구에 가장 근접한 지점에 도달해 최고의 크기와 밝기를 보여주는 장관을 연출했다.

지구와 달 사이의 평균 거리는 38만4천km에 이른다.

슈퍼문은 지구와 달이 제일 멀리 떨어져 있을 때 보다 약 5만km나 지구에 다가선 35만6천400km에 있을 때 뜬다.

미국우주항공국(NASA)은 슈퍼문이 올해 일반 보름달과 비교해 14% 크게 보이고, 밝기도 30%나 환하다고 설명했다

이로인해 관측자들은 5~6일 평소보다 달의 분화구와 다른 지형을 좀 더 세세하게 식별할 수 있다.

슈퍼문은 한 해에 평균 한 번 정도 뜬다.

Photo News

이대생 미스코리아 진 완벽 몸매 화제

제시카 고메즈 속옷 화보 공개

싸이 ‘행오버녀’ 정하은 섹시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