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National

Robber in 50s disguises as woman

Police arrested a male robber in 50s dressed as a woman to look less suspicious.

The man reportedly wore a blouse, mini-skirt, and stockings while stealing 15kg of copper pipe last month. The man had also dyed his hair blond.

According to police, the man was wearing his disguise when he was arrested.

The man, surnamed Lee, who was released from prison last year, told the police, “I had no job and lived a harsh life.

“I dress as a woman to be less lonely,” he added.

By Kang Yoon-seung (koreacolin@gmail.com)
Intern reporter



<한글 기사>

“여자가 의심 덜받아” 50대 여장하고 강도짓

광주 서부경찰서는 9일 창고에 침입해 동파이프를 훔친 혐의(준강도)로 이모(50)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4월 18일 오전 8시 30분께 광주 서구 문모(47)씨의 중고품 창고에 침입해 동파이프 20㎏(2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오토바이를 타고 도망가려던 이씨는 범행을 목격한 문씨가 쫓아오자 넘어뜨려 부상을 입힌 혐의도 받고 있다.

이씨는 범행 당시 머리를 노랗게 염색하고 블라우스, 미니스커트, 스타킹을 착용하는 등 여장을 하고 있었으며, 한달 후 검거됐을 때도 똑같은 여장 차림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여장을 하면 의심을 덜 받을 것 같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