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한국어판

‘설국열차’ 5일만에 330만 관객 돌파

 

(연합)
(연합)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가 5일 만에 330만 관객을 모으며 흥행가도를 질주하고 있다.

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설국열차'는 지난 2-4 일 각각 62만8천989명, 84만4천588명, 78만6천612명을 모아 3일간 총 226만189명(매 출액 점유율 50.5%)을 기록했다. 누적관객수는 329만7천566명이다.

개봉 첫날 848개였던 상영관 수는 4일 1천127개로 늘었다.

하정우 주연의 '더 테러 라이브'는 3일간 전국 742개 관에서 119만5천345명(26.6%)을 모아 '설국열차'의 뒤를 따랐다. 개봉 5일간 누적관객수는 183만6천450명으로 , 2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방학을 맞아 애니메이션도 강세를 보였다.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터보'가 515개 관에서 35만5천861명(7.6%)을 모아 3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138만2천961명이다.

지난 1일 개봉한 '개구쟁이 스머프 2'도 478개 관에서 29만3천892명(6.0%)을 모아 4위에 올랐다.  

이어 이병헌 주연의 '레드: 더 레전드'가 19만4천454명(4.3%, 누적관객수 275만 6천415명)을 모아 5위, 한국영화 '감시자들'이 5만4천784명(1.2%, 누적관객수 545만 8천567명)을 모아 6위다.

이밖에 '더 울버린'(1.2%, 5만4천540명), '미스터 고'(0.8%, 4만679명),  '극장판 도라에몽: 진구의 비밀도구 박물관'(0.3%, 1만5천366명), '퍼시픽 림'(0.5%, 1만 5천119명)이 10위 안에 들었다.




<관련 영문 기사>

Sci-fi film 'Snowpiercer' draws 3.3 mln viewers in 5 days

South Korean filmmaker Bong Joon-ho's box office hit "Snowpiercer" drew more than 3.3 million viewers in the first five days of its opening, a market tracker said Monday.
   
The film, starring top Korean actor Song Kang-ho alongside Hollywood thespians Chris Evans, Ed Harris and Tilda Swinton, attracted more than 786,612 viewers on Sunday, bringing the accumulated total to 3,297,566 according to the Korean Film Council.
   
The number of local cinemas showing the movie also increased from 848 to 1,172 over the same period.
    
Based on the French graphic novel "Le Transperceneige," the sci-fi action thriller depicts the inter-class struggles among the world's last-remaining inhabitants aboard a perpetually moving train. (Yonhap News)

MOST POPULAR
LATEST NEWS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