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Facebook photo ends up on porn, dating sites

 

(This photo is not directly related to the article)
(This photo is not directly related to the article)


Housewife Jules Rahim was shocked when a friend tipped her off that her photo was featured on a pornographic website.

That was not the only unauthorized use of the picture of her in a bikini, which she had posted on her Facebook account three years ago.

Another friend told her that the photo had also popped up on a dating site called sgGirls.com. It was accompanied by a caption which listed a telephone number to call and how much it cost to chat.

"It's embarrassing," said the mother of four children, aged one to 10. "People I know may think wrongly of me."

Rahim, 32, has filed two police reports - one about the porn site and the other about the dating site.

The Straits Times understands that at least two other Singaporean women have also discovered that their Facebook pictures have surfaced on these two websites.

The three are victims of what is known as 'photo-jacking' - the act of stealing pictures from social media like Facebook and Twitter and exploiting them for use on, say, porn sites.

Earlier this year, there were reports in the United States and New Zealand concerning Facebook pictures of teenagers and children which had also ended up on porn portals.

Rahim intends to also file a magistrate's complaint at the Subordinate Courts for intentional harassment.

"I want to sue them. These websites have no right to use my pictures without my consent," said Rahim, who is married to an assistant manager working at one of the integrated resorts here. (The Straits Times – ANN)





<관련 한글 기사>


헉! 내 페이스북 사진이 포르노 사이트에?


두 아이의 엄마이자 평범한 싱가포르 주부인 줄스 라힘 (32) 씨는 친구에게서 자신의 사진이 포르노 사이트에 올라와있다는 사실을 전해 듣고 경악했다.

알고 보니 그녀가 소셜 미디어 웹사이트 페이스북에 올린 비키니 차림의 사진이 무단으로 도용되고 있었던 것.

뿐만 아니라 라힘 씨의 사진은 데이트 상대를 구하는 사이트에 전화번호와 ‘대화비용’과 함께 올라와있었다고 한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러한 피해를 당한 사람은 라힘 씨뿐만이 아니라고 한다. 싱가포르에서만 그 외에 2명의 여성이 자신의 사진이 음란 사이트에 무단으로 게재되는 피해를 입었다.

올해 초에는 미국, 뉴질랜드에서도 이러한 사건이 있었다고 한다.

라힘 씨는 자신의 사진을 무단으로 사용한 사이트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문가들은 이런 일을 피하기 위해 ‘사생활’ 옵션을 최대수준으로 올려놓으라고 충고했다. 또한 페이스북 상에서 만난 사람들의 신원을 정확히 알기 전까지는 ‘믿는 사람들’ 리스트에 추가하지 말라고 밝혔다.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