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Will robot prostitution become a reality?

On the winding streets of Amsterdam's Red Light district, the red lights above the doors mean Amsterdam's prostitutes are open for business, legally. (MCT)
On the winding streets of Amsterdam's Red Light district, the red lights above the doors mean Amsterdam's prostitutes are open for business, legally. (MCT)


Robot prostitutes could become commonplace in the future.

In their paper “Robots, men and sex tourism,” published in the journal Futures, Ian Yeoman and Michelle Mars of the Victoria Management School in Wellington, New Zealand, explore a science-fiction prospect of android prostitutes being legalized in Amsterdam by 2050, and how it would impact the economies of countries, as well as on global sex trafficking and the exploitation of sex workers.

The possible production and availability of such pleasure machines also poses the question of whether it could reduce the guilt involved in utilizing prostitution.

Skeptics remain wary of the notion, however, with some noting the robots would pose a threat to their human counterparts, while others question whether they would be in demand in the first place.

Previous research from the European Robotics Research Network has claimed that robot sex would become commonplace among people within five years.



By Gukby Sim

Intern Reporter
(simgukby@heraldcorp.com)


<관련 한글 기사>



홍등가 매춘로봇, 사람을 대신한다
성병, 인신 매매 대안으로 검토

미래에는 여성 로봇이 인간 매춘부의 역할을 대신할 지도 모른다.

뉴질랜드 빅토리아 대학 연구원 이안 요먼(Ian Yeoman) and 미셸 마스(Michelle Mars)은 퓨처스지에 개제된 논문 “로봇, 남성, 그리고 섹스 관광”에서 2050년 로봇 매춘이 합법화된 암스테르담 홍등가를 묘사했다.

요먼과 마스는 범죄가 만연한 현 매춘산업의 대안으로 기계 매춘을 꼽으면서 “섹스 로봇 모두 내성균 섬유로 만들어져있기 때문에 성병 또한 예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로봇 매춘을 이용할 경우 부정(不貞) 에 대한 죄책감을 감소시킬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을 던지기도 했다.

한편 섹스로봇 개념을 두고 비판적인 시각을 가진 일각에서는 로봇 매춘이 나라의 경제와 소비자에게 어떤 영향을 끼칠 지 이야기하기에는 이르다고 평가했다.

유럽로봇 연구네트워크(EURON)에서는 로봇 매춘이 5년 이내에 통용될 것이라고 예측한 바 있다.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padcast
Korea Herald Youtube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