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Chinese buy paper iPads for ancestor worship

Paper replicas of Apple's iPad and iPhone are selling like hot cakes in China this year as millions prepare to honour their ancestors in an age-old annual festival that has taken on a modern twist.

Tomb Sweeping Day, which falls on April 4 this year, sees families remember their ancestors by laying out food at their grave sites and burning paper replicas of daily necessities such as clothes, money, cars and houses.

The tradition -- which dates back thousands of years -- dictates that the paper goods can be used by their ancestors in the afterlife, and the offerings have evolved to fit in with modern life.

As such, paper replicas of iPhones and iPads -- which are hugely popular in China -- have become all the rage.

"The paper iPhones and iPads sold are the same size as the real ones with a whole complete package of components like headphones," an online retailer known by his surname, Tang, told AFP.

"I have run this online shop for four years, and started to sell paper iPhones and iPads two years ago.

"These... are quite popular. Many people ask about them especially when Tomb Sweeping Day is approaching."

Another online retailer, who did not want to be named, also told AFP there has been an increase in orders for iPhone paper replicas ahead of the festival next week.

Retailers said a paper iPad sells for 538 yuan ($85) including delivery while an iPhone version costs around 22 yuan.

Apple products are extremely popular in China where people queue for hours to get their hands on the latest devices.

Tomb Sweeping day -- or Qing Ming -- is also widely celebrated by ethnic Chinese in Southeast Asia, where most of them consider it an important occasion to pay respect to their ancestors. (AFP)

 

<한글 기사>

제사상에 아이패드ㆍ아이폰 올려

중국 내 아이패드ㆍ아이폰의 뜨거운 인기가 중국 4대 전 통명절 중 하나인 청명절(淸明節) 제사 풍속도를 바꿔놓고 있다. 제사 때 바치는 공 물로 아이패드와 아이폰 종이모형품이 날개 돋친 듯 팔리고 있기 때문이다.

내달 4일인 청명절에는 조상 묘지에 음식을 차리고 옷이나 돈, 차 등  생활용품 을 종이로 만들어 태우는 전통이 있다. 수천년전부터 전해 내려온 이런 전통은 조상 들이 사후세계에서 종이로 만든 공물을 사용할 수 있다는 믿음에서 나온 것으로  공 물은 당시 생활에 맞게 변화돼 왔다.

올해의 경우 아이폰과 아이패드 종이 모형품이 청명절 공물로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애플 신제품 구입을 위해 몇 시간 동안 줄을 서 기다릴 정도로 중국인들 사이

에서 아이패드와 아이폰이 큰 인기이기 때문이다.

2년 전부터 아이폰과 아이패드 종이모형품을 판매하고 있는 한 온라인 소매상은 "종이모형품크기가 실제 제품 크기와 똑같고, 헤드폰 같은 부품 패키지도 함께 판매 된다"고 말했다.

다른 온라인 소매상도 청명절을 앞두고 아이폰 종이모형품 주문이 늘어났다고 전했다.

가격은 배달비용을 포함해 아이패드와 아이폰 종이모형품이 각각 538위안(약  9 만6천원)과 22위안(약 4천원)이라고 두 업체는 밝혔다.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padcast
Korea Herald Youtube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