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BMW recalls 1.3 million cars worldwide

German luxury carmaker BMW said on Monday it was recalling some 1.3 million cars worldwide due to battery problems that could in extreme cases result in a fire.

"In order to carry out a quality measure, BMW is recalling all BMW 5 and 6 Series models of the previous generation, built between 2003 and 2010 and still on the market, for repair at authorised dealers," the firm said in a statement.

It pointed to potential problems with the battery cable cover, which it said may be incorrectly mounted.

"This can result in the electrical system malfunctioning, the vehicle failing to start and, in some cases, to charring or fire," the statement added.

BMW said it was unaware of any injuries resulting from this fault and asked owners to visit repair workshops for a 30-minute refit.

Approximately 1.3 million vehicles worldwide are affected, the firm said. (AFP)

 

<한글 기사>

BMW, 배터리 결함 130만대 리콜

독일 자동차업체인 BMW는 26일(현지시간) 일부 차 종에서 배터리 결함이 발견돼 총 130만대를 리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리콜 대상 차종은 지난 2003년에서 2010년까지 생산돼 전세계 시장에서 판매된 BMW의 5시리즈와 6시리즈라고 회사측은 성명을 통해 밝혔다.

성명은 "배터리 케이블 커버에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면서 "이는 전기시스템 이상을 일으켜 시동이 걸리지 않도록 하거나 심할 경우 화재의 원인이 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BMW는 아직 이런 결함으로 인한 피해는 접수되지 않고 있으며, 해당 모델의 차주는 약 30분의 수리서비스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