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Rock singer Yim Jae-beom holds solo concert in L.A.

Rock singer and MBC music show “Nagasu” (I Am a Singer) star Yim Jae-beom charmed some 7,000 audience members in L.A., receiving a standing ovation during his solo concert at the NOKIA theater on Friday.

Wearing a hanbok, Yim started off the concert by singing his famous “Nagasu”-hit “Bin Jan” (An Empty Glass). Singing the trot piece sung originally by Nam Jin, Yim and his magnetic stage presence back in May.

The rocker also performed his own hit songs at the concert, such as “Gohae” (Confession) and “Neoruel Uihae,” (For You), as well as the famous “Nagasu” number “Yeoreobun” (Everyone).

Last month Yim held a mini concert as well as a lecture at UC Berkeley in Berkeley, California.

Yim, who made his debut in 1986 as a member of the heavy metal band Sinawe, suddenly retired from the music scene in 2005. He made a flashy comeback by appearing in “Nagasu” earlier this year.

Friday’s concert will be broadcast on a future episode of MBC’s music-themed road show, “Sunday Night - Saddle the Wind.” Yim has been shooting the show in the U.S. since last month, while giving concerts at the same time. 

By Claire Lee (dyc@heraldcorp.com)

<한글기사>

임재범 LA서 공연..7천 관객 기립박수


가수 임재범이 지난 7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 젤레스 노키아극장에서 공연을 열어 7천여 관객들의 기립 박수를 받았다.  

소속사인 예당엔터테인먼트는 9일 이같이 전하고 "이번 공연은 MBC TV  '우리들 의 일밤'의 코너인 '바람에 실려' 촬영의 대미를 장식하는 하이트라이트 무대로  방 송에서도 공개된다"고 설명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임재범은 스티비 원더, 셀린 디온, 본조비 등 세계적인 팝스타 들의 공연 장소로 유명한 노키아극장에서 한복을 입고 첫 무대에 올랐다.  

그는 MBC TV '나는 가수다'에서 선보인 곡 '빈잔'을 시작으로 '사랑보다 깊은 상처' '너를 위해' '고해' '여러분' 등 히트곡을 열창해 "원더풀(Wonderful)" "록 인 코리아(Rock in Korea)'란 환호와 함께 기립 박수를 받았다. 

또 '바람에 실려'에 함께 출연 중인 배우 김영호는 '엄마'를, 배우 이준혁은 힙 합가수 '넋업샨'과 함께 '주먹이 운다'와 '인디언 인형처럼'을 선보이고 솔로로 '비 상'을 노래했다.  

소속사는 "공연을 본 한인 팬들이 '한국인으로서 자랑스럽다. 한인 사회에 큰 위로가 될 것 같다'며 감동했다"고 전했다. 

임재범은 이 공연을 끝으로 한달여 간의 '바람에 실려' 촬영 일정을 마무리하고 귀국길에 오른다.  (연합뉴스)  

MOST POPULAR
LATEST NEWS
padcast
Korea Herald Youtube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