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Business

Emotional on Facebook? The feeling’s mutual

(Bloomberg)
(Bloomberg)

Emotions can spread between users of social network sites, U.S. media reported.

San Jose Mercury News said that emotions have long been known to be contagious and social media were a new means of transmission, citing the research by Facebook data scientist Adam Kramer.

Kramer studied about 1 million English speakers and their friends in different countries on the social network service and concluded that the words people use in their status updates function as a driver of emotions affecting their Facebook friends.

Kramer discovered that people who used emotionally loaded words like “happy,” “hug,” “sick,” and “vile” in their status updates evoked similar emotions in the postings by their friends.

Kramer’s analysis is not just an academic study about Facebook but also an investigation into Facebook’s fast-growing social products and advertising.

Kramer’s study on emotional contagion was presented at the 2011 annual meeting of the Society for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Herald Online)




<한글 기사> 

페이스북 - 네가 슬프니까 나도 슬퍼

“소셜미디어로도 감정 전염된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상수 특파원 = 표정이나 목소리 등으로 감정이 주변 사람들에게 전염되는 것처럼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로도 감정전염이 일어나는 것으 로 조사됐다고 미 실리콘밸리 일간 새너제이 머큐리뉴스가 5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페이스북 데이터 분석학자인 애덤 크라머는 전세계 영어사용자 100 만 명과 그의 친구 1억 5천만 명이 페이스북에 게시한 글을 분석한 결과, ‘상태 업 데이트’에 사용한 단어들이 ‘친구들’ 감정에 작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크라머는 페이스북 이용자들이 상태 업데이트에 ‘행복하다(happy)’, ‘포옹하다( hug)’, ‘아프다(sick)’, ‘혐오감 주다(vile)’ 등과 같은 단어를 게시하면 이후 며칠 간 친구들이 올리는 게시물에 유사한 감정을 촉발한다고 설명했다.

이 신문은 크라머의 이 분석이 온라인을 통한 사회적인 상호작용이 사회에 대한 연구와 관련해 중요한 도구가 되고 있다고 강조한 뒤 이는 단순히 학문적인 성과일 뿐 아니라 최근 급성장하는 소셜 관련 제품들이나 광고 등과도 관련이 있다고 지적 했다.

이 연구 결과는 ‘인격과 사회심리학회’ 2011년 연차총회에서 발표됐다.

크라머는 이와 함께 4억명의 페이스북 가입자들이 사용하는 감정과 관련된 단어 들에 대한 분석을 기반으로 하는 ‘페이스북 국가행복지수’도 개발했다고 이 신문은 덧붙였다
.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