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애설 부인하던 강타-정유미, "좋은 감정 갖고 만나는 중"

  • Published : Feb 4, 2020 - 10:23
  • Updated : Feb 4, 2020 - 10:23
(연합뉴스)

그룹 에이치오티(H.O.T.) 멤버 강타(본명 안칠현·41)와 MBC TV '검법남녀' 시리즈 주인공 정유미(36)의 교제 사실이 4일 공개됐다.

두 사람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와 에이스팩토리는 "강타와 정유미는 친한 선후배 관계로 지내오던 중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하게 됐다"며 "좋은 감정을 갖고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한차례 열애설이 보도됐으나 "친한 동료 사이"라며 이를 부인했다.

정유미는 학창 시절 H.O.T.의 열렬한 팬이기도 했다. 그는 2013년 한 예능에서 H.O.T.를 따라다녔다고 고백했다. (연합뉴스)

subscribe
헤럴드 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