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사과의 고장에서 사랑 손짓하는 무대

  • Published : Aug 1, 2018 - 17:48
  • Updated : Aug 1, 2018 - 18:09

이 계절에 피어나는 보랏빛 향기. 도라지꽃이다.
 

(사진=유튜브 캡처)

초대가수 장태희는 경북 상주에서 이 꽃에 얽힌 사연을 말하고 있었다. 장씨는 ‘끝없이 사모함’이란 꽃말을 지닌 ‘도라지’를 맛깔나게 불러 방청객 사랑을 독차지했다.

“혼자 시들게 두시렵니까...”

이는 바로 트로트 가수 장태희의 히트곡이다.

우리네 사람들은 도라지 뿌리를 먹어 왔다.

* 관련동영상 주소(출처=유튜브, KBS전국노래자랑)
https://www.youtube.com/watch?v=HcIE2hfg_UQ
(kh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