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한국어판

자전거 전용도로 뇌진탕 중상...헬멧 안썼다

헬멧 없이 자전거를 타던 13세 소년이 심각한 두개골 부상을 입은 소식이 퍼지고 있다.

소년의 모친은 이 사건을 널리 퍼뜨려 헬멧의 중요성을 알리고 싶다고 밝혔다.

영국 요크셔 서부의 잭 라일리는 친구들과 자전거를 타고 놀다 사고를 당해 머리를 부딪혔다.

병원에서 공개한 라일리의 엑스레이 사진은 충격적이다.

다섯 시간의 수술 끝에 라일리는 무사히 회복 중이다.


MOST POPULAR
LATEST NEWS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