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한한 새, 대체 부리에 뭘 넣고?

  • Published : Mar 21, 2018 - 10:27
  • Updated : Mar 21, 2018 - 10:27
주황색 부리를 가진 퍼핀(바다오리) 한 마리가 무언가를 가득 물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달 동물 전문 매체 디스커버리 채널의 인스타그램(@discoverychannel)에 게재된 사진이다.

해당 사진에서 퍼핀이 부리에 물고 있는 것은 수 마리의 작은 물고기이다. 퍼핀의 부리는 물고기 여러 마리를 한꺼번에 담을 수 있는 특별한 구조를 가지고 있다고 디스커버리 채널은 설명했다.


보통 부리에 담을 수 있는 물고기는 10마리 안팎이지만 기록을 세운 한 퍼핀은 한꺼번에 60마리까지 담았다고 채널은 덧붙였다.

(khnews@heraldcorp.com)

(사진=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