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산후조리원서 불…산모·신생아 60여명 대피

  • Published : Nov 15, 2017 - 09:38
  • Updated : Nov 15, 2017 - 09:38

14일 오후 7시 18분께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의 한 산후조리원 지하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건물 내부에 있던 산모 31명과 신생아 32명, 병원 직원 6명 등이 대피했다.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다고 소방당국은 전했다.


불은 건물에 설치된 스프링클러가 작동하면서 소방대가 도착하기 전에 진화됐다.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