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한국어판

(영상) 결식아동 위한 ‘간절한 기도’

지난 5월 요가를 즐기는 시민들이 주시한 이벤트가 있었다.

서울 용산에서 열린 ‘2017 글로벌 요가말라 프로젝트’가 그것이다. 국내외 요가인이 모여 자선활동을 도모한다는 취지였다.

 

요가강사 이유주씨 (사진=유튜브 캡처)
요가강사 이유주씨 (사진=유튜브 캡처)


수익금은 소외된 이웃과 어린이들을 위해 전액 기부됐다. 이날 행사에는 국내 유명강사 이유주씨도 참석한 바 있다.

‘둥근 화환’을 뜻하는 ‘말라’는 몸을 둥그렇게 최대한 수축하는 동작을 가리킨다.

MOST POPULAR
LATEST NEWS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