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Ambiguous stance (애매모호한 입장)

The Gaeseong complex incident has created another split in public opinion over state policy, following the Education Ministry’s plan to publish uniform national history textbooks and the Foreign Affairs Ministry’s deal with Tokyo on sex slavery victims during World War II.

[번역]
개성공단 사건은 교육부의 국정 역사 교과서, 외교부의 위안부 문제 합의에 이어 국가 정책에 대한 여론 분열을 또 한번 초래하고 있다.
[/번역]

If a dominant percentage of citizens had supported the government’s closure of the inter-Korean industrial park, there would have been little need for President Park Geun-hye to deliver a speech at the National Assembly.

[번역]
대다수의 국민들이 정부의 개성공단 폐쇄를 지지했다면 박근혜 대통령이 국회 연설을 해야 할 필요가 없었을 것이다.
[/번역]

Her choice to communicate directly with the public was 100 percent appropriate, as most citizens appeared embarrassed by the South’s retaliatory action. Citizens wanted know what the president’s next step would be amid escalating tensions on the peninsula.

[번역]
대부분의 국민들이 정부의 보복적 조치에 당황한 듯 보였으므로 국민들과 대화하려는 그녀의 선택은 100% 적절했다. 국민들은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대통령의 다음 조치가 무엇일지 알고 싶어했다.
[/번역]

Though Park vowed to shift the government’s position to a tougher line against Pyongyang, her speech was somewhat full of denials that the shutdown has low-key political intentions domestically.

[번역]
박 대통령은 대북 노선을 더욱 강경하게 바꿀 것이라고 말했음에도 불구하고 그녀의 연설은 다소, 개성공단 폐쇄가 국내적으로는 정치적 의도가 별로 없다는 부정으로 가득했다.
[/번역]

Park also defended Unification Minister Hong Yong-pyo, who has faced public denouncement for going back on his remarks on the reasons for the complex closure. Hong earlier argued that the wages for North Korean workers were exploited by the Kim Jong-un regime as a funding tool to develop weapons, but then later stepped back from his earlier position that the government had evidence to prove the allegation.

[번역]
박 대통령은 개성공단 폐쇄 이유에 대한 발언을 철회해 국민들의 비난에 직면한 홍영표 통일부 장관을 옹호하기도 했다. 홍 장관은 북한 근로자들의 임금이 김정은 체제의 무기개발 자금으로 이용된다고 주장했으나 후에 이에 대한 증거를 갖고 있다던 입장을 철회했다.
[/번역]

The president backed up Hong’s earlier assertion despite this admission. She said about 600 billion won ($500 million) in cash had been paid so far to the North, most of which was delivered to the communist leadership and used for arms development.

[번역]
이러한 시인에도 불구하고 박 대통령은 홍 장관의 앞선 주장을 뒷받침했다. 그녀는 현금 6천억원이 지금까지 북한에 지급됐으며 대부분이 북한 지도부로 전달되고 무기 개발에 쓰였다고 말했다.
[/번역]

The president and minister’s remarks have created the argument that Seoul might have breached U.N. resolutions banning its members from providing -- or ignoring -- funding channels to Pyongyang for nuclear weapons development.

[번역]
박 대통령과 홍 장관의 발언은 한국 정부가 북한에 핵무기 개발의 자금줄을 제공하거나 무시하는 것을 금지하는 유엔 결의를 위반했을 수 있다는 주장을 촉발시켰다.
[/번역]

If the government had evidence that Pyongyang was exploiting funds in this way, the complex should have been shut down immediately. At least, the government should have closely scrutinized the case as to whether it was a violation of the international accord.

[번역]
정부에 북한이 자금을 이런 식으로 이용했다는 증거가 있었다면 개성공단은 즉시 폐쇄됐어야 했다. 적어도 정부는 이것이 국제적 합의 위반이 아닌지의 여부를 면밀히 조사했어야 했다.
[/번역]

The Park government, as well as the former Lee Myung-bak administration, tolerated the park’s operation despite a series of provocations of the North. Her “tough stance as a policy shift from the upper ceiling of patience” may be convincing to citizens.

[번역]
박근혜 정부는 MB정부와 마찬가지로 북한의 잇단 도발에도 불구하고 개성공단 운영을 용인했다. 인내심의 한계로 인한 정책 변화로서 그녀의 강경한 입장은 국민들에게 납득이 갈 수도 있다.
[/번역]

If so, the measures to turn up the heat on Pyongyang should be concrete. For example, Park should have issued a warning to the Kim regime that next time there could be a military countermeasure. As she clarified that the government would no longer seek to resolve issues regarding the North in a peaceful manner via bilateral talks, it is logical to say that Seoul would not rule out military strikes if necessary. The discontinuation of the inter-Korean business park means no further economic relations, only military confrontation, as was the case during the Cold War.

[번역]
만약 그렇다면 북한에 압박을 강화할 조치가 구체적이어야 한다. 예를 들어 박 대통령은 김정은에게 다음에는 군사적 대응이 있을 수도 있다는 경고를 냈어야 한다. 그녀가 더 이상 남북 대화를 통해 평화적으로 북한 관련 문제를 해결하려 하지 않을 것임을 밝혔으므로 한국 정부가 필요하다면 군사적 타격을 배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하는 것이 논리적이다. 개성공단 폐쇄는 더 이상 경제 관계는 없으며 냉전시대처럼 군사적 대치만이 있을 것임을 의미한다.
[/번역]

If military confrontation is not an option for the government despite the tough position, the public will question how the government will block the North from conducting nuclear tests and carrying out more provocations.

[번역]
강경한 입장에도 불구하고 군사적 대치가 한국 정부의 선택이 아니라면 국민들은 정부가 북한의 핵실험, 추가 도발을 어떻게 막을 것인지 의문을 품을 것이다.
[/번역]

Quite a few pundits say the division in South Korean public opinion is slowly having more serious effects on society, apart from the young communist dictator’s threat. The government needs to contemplate the idea of some observers that it is the government that is causing this divide. Park also expressed concerns over the divisions in South Korea during her parliamentary speech.

[번역]
많은 전문가들이 김정은의 위협은 차치하고 여론의 분열이 사회에 서서히 더 심각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말했다. 정부는 정부가 이러한 분열을 야기하고 있다는 일부 관측자들의 생각을 심사숙고해야 한다. 박 대통령은 국회 연설에서 분열에 대한 우려를 피력하기도 했다. (코리아헤럴드 02월18일자 기사)
[/번역]

MOST POPULAR